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민여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의혹 전면 부인한 윤미향, 사퇴가 답이다 유료

    윤미향(56)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당선인은 어제 첫 공식 해명 자리에서 “국민에게 깊은 상처와 심려를 끼쳤다”며 사과했다. 하지만 그동안 자신에게 쏟아진 숱한 의혹을 대부분 부인했다. ... 30일부터 국회의원 자리를 차지하고 불체포특권 뒤에 숨을 수 있다고 착각해서도 안 된다. 여론조사에 따르면 국민 70%가 윤 당선인의 사퇴를 바라고 있다. 진심으로 책임을 느낀다며 의원직을 ...
  • [사설] 의혹 전면 부인한 윤미향, 사퇴가 답이다 유료

    윤미향(56)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당선인은 어제 첫 공식 해명 자리에서 “국민에게 깊은 상처와 심려를 끼쳤다”며 사과했다. 하지만 그동안 자신에게 쏟아진 숱한 의혹을 대부분 부인했다. ... 30일부터 국회의원 자리를 차지하고 불체포특권 뒤에 숨을 수 있다고 착각해서도 안 된다. 여론조사에 따르면 국민 70%가 윤 당선인의 사퇴를 바라고 있다. 진심으로 책임을 느낀다며 의원직을 ...
  • 윤 당선인 해명 조율한 남인순, 당에 개인 계좌 내역 보고

    윤 당선인 해명 조율한 남인순, 당에 개인 계좌 내역 보고 유료

    ... 안다”고 전했다. 의원 임기가 시작되면 '회기 중 불체포 특권'이 적용되는 데 대한 비판 여론을 의식했을 수 있다. 미래통합당 관계자는 “택일 시점으로 금요일을 잡은 것은 여론 주목도가 ... 의사가 없음을 분명히 했다. 자신을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책임 있게 일하겠다”면서다. '국민의 70%가 사퇴해야 한다는 여론은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검찰 수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