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내외

통합 검색 결과

중앙그룹 서비스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업장 위협하는 코로나19에 대기업 '빅3' 노심초사

    사업장 위협하는 코로나19에 대기업 '빅3' 노심초사 유료

    ... 삼성전자는 서울 서초와 경기도 화성 일부 사업장에서도 코로나19 의심자가 발생해 해당 구역에 대한 방역을 했다. 삼성전자는 코로나19 비상대응 태스크포스까지 꾸려 대응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국내외 출장 자제와 다중 집결 취소, 구미-수원 사업장 간 셔틀버스 운행 중단 조처를 내리며 사태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만약 추가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구미 사업장은 다시 폐쇄될 ...
  • [사설] 중국서 오는 외국인 입국, 전면 금지하라 유료

    ... '매력 코리아'가 한순간에 한국인을 기피하는 '코리아 포비아'로 바뀌는 듯해 참담하다. 정부와 여당은 전염병 대응 실패에 대해 뼈아프게 반성하고 국민 앞에 제대로 사과해야 한다. 앞서 국내외 감염병 전문가들은 이번 코로나바이러스가 무증상 감염 상태에서 타인에게 전염이 가능하다고 경고했다. 그런데도 정부는 전문가들의 경고에 귀를 기울이지 않다가 사태를 여기까지 키웠다. 전염병 양상이 ...
  • [리셋 코리아] 코로나 사태에서 드러난 중국 일당 지배 체제의 민낯

    [리셋 코리아] 코로나 사태에서 드러난 중국 일당 지배 체제의 민낯 유료

    ... 코로나19에 대한 당국의 조치가 뒷북을 치는 꼴이 됐다. 초기부터 코로나19에 관한 실상은 은폐되고 보도는 통제됐다. 초동조치는 한 달이나 늦어 질병은 중증으로 진행됐고 감염은 우한 전역은 물론 국내외로 퍼졌다. 모든 질병은 초기 발견에 따른 진단과 치료가 골든아워인데, 중국 당국의 실기로 팬데믹(세계적 대유행병)을 낳고 말았다. 그런데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바이러스는 마귀(疫情是魔鬼)”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