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교향곡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반 소독 독주곡, 잠옷 협연…예술, 코로나를 넘어서다

    건반 소독 독주곡, 잠옷 협연…예술, 코로나를 넘어서다 유료

    ... 코로나바이러스 연습곡 악보. 보는 사람도 함께 노래하거나 악기를 각자 집에서 합주할 수 있는 아이디어도 나오고 있다. 네덜란드 로테르담 필하모닉 단원들은 각자의 집에서 베토벤 '합창' 교향곡을 연주해 편집한 영상으로 화제가 됐다. 이 '모자이크' 방식은 곧 세계 여러 나라의 교향악단과 연주 단체로 퍼졌다. 로테르담 필은 이제 '합창' 교향곡의 악기별 악보, 합창 악보를 홈페이지에서 ...
  • 건반 소독 독주곡, 잠옷 협연…예술, 코로나를 넘어서다

    건반 소독 독주곡, 잠옷 협연…예술, 코로나를 넘어서다 유료

    ... 코로나바이러스 연습곡 악보. 보는 사람도 함께 노래하거나 악기를 각자 집에서 합주할 수 있는 아이디어도 나오고 있다. 네덜란드 로테르담 필하모닉 단원들은 각자의 집에서 베토벤 '합창' 교향곡을 연주해 편집한 영상으로 화제가 됐다. 이 '모자이크' 방식은 곧 세계 여러 나라의 교향악단과 연주 단체로 퍼졌다. 로테르담 필은 이제 '합창' 교향곡의 악기별 악보, 합창 악보를 홈페이지에서 ...
  • [삶과 추억] 20세기 음악사 바꾼 거장, 교향곡 '한국'도 남겨

    [삶과 추억] 20세기 음악사 바꾼 거장, 교향곡 '한국'도 남겨 유료

    펜데레츠키 교향곡 '한국'을 작곡한 폴란드의 대표적 작곡가 크시스토프 펜데레츠키(사진)가 29일(현지시간) 폴란드 크라쿠프에서 별세했다. 87세. 고인은 1960년대 '음향 음악'을 선도하면서 20세기 음악사의 방향을 바꿨다. 기존의 선율·화성·리듬이라는 요소 대신 음향과 음색을 만들어내는 기법을 내세우며 20대 후반부터 전위적인 작곡가로 주목받았다. 특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