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속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장재영·김진욱·이의리 '괴물의 탄생' 개봉박두

    장재영·김진욱·이의리 '괴물의 탄생' 개봉박두 유료

    ... 구속이 더 늘었다. 17일 KT 위즈와 고척 연습경기에서 직구의 최고속도는 시속 155㎞, 평균속도는 153㎞였다. 6일 한화 이글스 평가전에 이어 두 차례나 시속 155㎞를 찍는 등 광속구 예열을 마쳤다. 정규시즌이 시작하지도 않았는데 이 정도면, 날이 따뜻해지면 더 빠른 공을 던질 수 있다. 실제로 고교 3학년이던 지난해 비공식 기록이 시속 157㎞다. 프로에서 체계적으로 ...
  • 장재영·김진욱·이의리 '괴물의 탄생' 개봉박두

    장재영·김진욱·이의리 '괴물의 탄생' 개봉박두 유료

    ... 구속이 더 늘었다. 17일 KT 위즈와 고척 연습경기에서 직구의 최고속도는 시속 155㎞, 평균속도는 153㎞였다. 6일 한화 이글스 평가전에 이어 두 차례나 시속 155㎞를 찍는 등 광속구 예열을 마쳤다. 정규시즌이 시작하지도 않았는데 이 정도면, 날이 따뜻해지면 더 빠른 공을 던질 수 있다. 실제로 고교 3학년이던 지난해 비공식 기록이 시속 157㎞다. 프로에서 체계적으로 ...
  • [IS 고척 코멘트]'160㎞ 구사' 안우진 "구속보다 제구가 더 중요해"

    [IS 고척 코멘트]'160㎞ 구사' 안우진 "구속보다 제구가 더 중요해" 유료

    시속 160㎞. 키움 셋업맨안우진(21)이 두산 김재환에게 던진 5구째 구속이다. 관중석에서 탄성이 나왔다. 이 숫자는 광속구 투수의 상징. 안우진은 앞서 던진 공 4개도 시속 150㎞가 넘는 강속구를 뿌렸다. 상대 4번 타자를 힘으로 제압하겠다는 의지가 엿보였다. 승부 결과는 안우진의 판정패였다. 시속 160㎞ 포심 패스트볼은 볼로 선언됐고, 풀카운트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