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복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선열들 욕보이는 광복회장 김원웅 물러나야

    [사설] 선열들 욕보이는 광복회장 김원웅 물러나야 유료

    국가보조금을 받는 법정 보훈단체로 56년의 역사를 지닌 광복회가 김원웅 회장의 잇따른 망언과 전횡으로 두 쪽으로 찢긴 끝에 막장극을 연출하고 있다. 김 회장은 지난 11일 임시정부 국무위원을 지낸 김붕준 선생의 손자 김임용씨에게 공개적으로 멱살을 잡혔다. 지난달 30일에는 항의 방문한 광복회 회원들에 의해 명패가 부서지는 봉변을 당하기도 했다. 김임용씨는 “김 ...
  • 김원웅 정치 중립성 논란에 주먹다짐…두 쪽 난 광복회

    김원웅 정치 중립성 논란에 주먹다짐…두 쪽 난 광복회 유료

    독립유공자 후손 김임용씨 가 23일 여의도 광복회관에 들어가려다 제지를 받고 있다. 그는 11일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에서 김원웅 광복회장의 멱살을 잡아 상벌위 에 회부됐다. [연합뉴스] 1965년 설립된 광복회가 김원웅 광복회장에 대한 찬반 세력 간 충돌로 위기에 직면했다. 23일 광복회는 독립운동가 후손 김임용(69)씨 징계를 위한 상벌위원회를 열었다. 하지만 ...
  • 김원웅 정치 중립성 논란에 주먹다짐…두 쪽 난 광복회

    김원웅 정치 중립성 논란에 주먹다짐…두 쪽 난 광복회 유료

    독립유공자 후손 김임용씨 가 23일 여의도 광복회관에 들어가려다 제지를 받고 있다. 그는 11일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에서 김원웅 광복회장의 멱살을 잡아 상벌위 에 회부됐다. [연합뉴스] 1965년 설립된 광복회가 김원웅 광복회장에 대한 찬반 세력 간 충돌로 위기에 직면했다. 23일 광복회는 독립운동가 후손 김임용(69)씨 징계를 위한 상벌위원회를 열었다. 하지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