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관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유료

    ... 직접 대표단 이끌고 참석했다. 스탈린이 마오쩌둥에게 강요하다시피 했던 불평등협정을 취소시켰다. 당 내의 반대 의견을 묵살하고 통 큰 지원도 약속했다. 마오는 흡족했다. 어색했던 중·소 계에 훈풍이 불었다. 중국은 인도차이나 문제에 소련과 발을 맞췄다. 월맹 측에 자유월남과 정전을 권하고, 캄보디아와 라오스를 비롯한 동남아 각국의 공산당원들에게 무장투쟁 포기를 촉구했다. ...
  •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1953년 3월 스탈린 사후 소련, 중·북에 “조선전쟁 빨리 끝내라” 유료

    ... 직접 대표단 이끌고 참석했다. 스탈린이 마오쩌둥에게 강요하다시피 했던 불평등협정을 취소시켰다. 당 내의 반대 의견을 묵살하고 통 큰 지원도 약속했다. 마오는 흡족했다. 어색했던 중·소 계에 훈풍이 불었다. 중국은 인도차이나 문제에 소련과 발을 맞췄다. 월맹 측에 자유월남과 정전을 권하고, 캄보디아와 라오스를 비롯한 동남아 각국의 공산당원들에게 무장투쟁 포기를 촉구했다. ...
  • '50+세대'는 긴요한 사회적 자본…경험·노하우 활용해야

    '50+세대'는 긴요한 사회적 자본…경험·노하우 활용해야 유료

    ... 한편이들의 잠재력을 십분 활용하기 위해 맞춤형 정책과 프로그램을 잇따라 내놓고 있는 배경이다. 특히 서울시는 이들을 지원하는 법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2015년 4월 '장년층 인생 이모작 지원에 한 조례'를 제정했다. 국내 지자체 중 첫 사례였다. 1956년생으로 이들 세대에 속하는 박원순 서울시장은 2일 오후 중앙SUNDAY와의 인터뷰에서 “2004년 프리드리히 에버트 재단의 초청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