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과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개소세 인하 또 연말까지 연장…수년째 인하 소비 진작 효과 의문

    개소세 인하 또 연말까지 연장…수년째 인하 소비 진작 효과 의문 유료

    ... 않는다"고 말했다. 임동원 한국경제연구원 부연구위원 역시 “한시적인 개소세 인하가 끝나더라도 또 인하될 수 있다는 사회인식이 형성된다면 정상적인 소비행위가 일어나기 어렵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나라는 자동차의 취득에 대해 부가가치세 10%에 개소세까지 이중과세하고 있어 세금이 과도하다”고 꼬집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 [사설] 장기보유 1주택자 양도세 늘어난다니 기막힌 일 아닌가

    [사설] 장기보유 1주택자 양도세 늘어난다니 기막힌 일 아닌가 유료

    ...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집값을 잡겠다면서 거래세와 보유세를 급격히 올려 부동산 세제는 이미 누더기가 된 지 오래다. 여기서 더 나아가 1주택자가 한 집에 오래 살수록 집을 팔 때 현행 과세체계보다 세금을 더 내라고 하면 도대체 어느 국민이 납득하겠나. 그간 다주택자에 대해 세금 부담을 무겁게 하더니 느닷없이 1주택자에 대해서도 세금을 올리겠다면 극단적 모순에 빠질 수밖에 없다. ...
  • “부동산 민심 잡아야 대선 승리”가 “부자 감세” 눌러

    “부동산 민심 잡아야 대선 승리”가 “부자 감세” 눌러 유료

    ... 악화를 꼽으며 세제 완화를 주장해 왔다.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정책 의원총회 후 고용진 수석대변인은 “종부세·양도세 세제 개편안과 관련해 표결을 실시한 결과 양도소득세 비과세 상향안과 종부세 2% 기준안이 과반을 득표해 다수안으로 확정됐다”며 “이는 당론으로 추진될 것”이라고 말했다. 투표율은 82.3%로 최종 집계됐다. 구체적인 표결 결과는 밝히지 않았으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