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과기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바이든 “과학과 진실” 외칠 때, 우리 과기계는 '코드인사'

    [현장에서] 바이든 “과학과 진실” 외칠 때, 우리 과기계는 '코드인사' 유료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과학기술정책실장 겸 과학 고문으로 지명한 에릭 랜더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교수가 지난 16일 델라웨어 주 윌밍턴에서 열린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연합 뉴스] 20일(현지시간) 취임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지난 16일 백악관에서 과학기술계를 담당할 보좌진을 발표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이번 인선은 지금까지...
  • [최준호의 과학&미래] 병역특례를 위한 변명

    [최준호의 과학&미래] 병역특례를 위한 변명 유료

    ...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대표 인재라는 인공지능 전공자들은 외국 주요기업들이 싹쓸이하고 있다. 박사급 전문연구요원 1000명, 석사 졸업생까지 합쳐봐야 2500명의 국가 우수인재를 병역자원 급감 시대의 소용돌이 속에 집어넣어야 할까. 최종 발표까진 아직 시간이 남았지만, 청와대가 국방부를 달래고 과기계의 의견을 수용했다니 반가운 일이다. 최준호 과학&미래팀장
  • [단독]박사 병역특례 1000명 유지…국방부案, 노영민 틀었다

    [단독]박사 병역특례 1000명 유지…국방부案, 노영민 틀었다 유료

    ... 이상 대폭 줄어들게 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위 관계자는 9일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전문연구요원제는 우수 과학기술 인력 양성과 국가 경쟁력 확보를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는 과기계의 의견을 받아들여 박사 과정생을 대상으로 한 전문연구요원 정원을 지금까지의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방침을 정했다”면서도 “그러나 (박사 과정이 아닌) 석사 졸업생들은 학업을 마친 상태이기 때문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