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코로나 독재' 조짐…나쁜 권력은 틈만 나면 전체주의로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코로나 독재' 조짐…나쁜 권력은 틈만 나면 전체주의로 유료

    ... 취해진 나의 의무”라고 말했다. 검찰총장이 총리를 기소해 재판에 넘김으로써 권력자는 궁지에 몰렸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 바이러스가 상황을 바꿔 놓았다. 네타냐후는 행정 명령으로 경찰 등 공안 기관에게 개인 휴대폰의 데이터를 추적할 권한을 부여했다. 개인의 동선 정보를 확보할 권한을 쥐게 되자 정부는 격리 명령을 어긴 사람들을 최고 6개월간 감옥에 보낼 수 있게 되었다. 사람들은 ...
  • [로펌] 노동·형사 분야서 독보적 …경험 풍부한 검사 출신 전문가 다수 포진

    [로펌] 노동·형사 분야서 독보적 …경험 풍부한 검사 출신 전문가 다수 포진 유료

    ... 사건, 코오롱 인보사 사건, 라임 사건 등 주요 형사 사건을 맡은 형사대응그룹은 초기 노동청 단계에서부터 효율적인 자문과 변호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특히 지난달까지 대구지검 2차장, 대검 공안 1과장, 서울중앙지검 공안 1부장을 역임한 김재옥(연수원 26기) 변호사가 합류해 노동·형사 등 공공수사 분야를 더욱 강화했다. 특히 김 변호사는 서울중앙지검 공안1부 재직 시절 안보 형사 ...
  • “성범죄 수사하면 승진 안 된다” 검찰 홀대 관행 변화 조짐

    “성범죄 수사하면 승진 안 된다” 검찰 홀대 관행 변화 조짐 유료

    27일 서울 국회 정문 앞에서 'n번방 전원처벌 국회입법 촉구대회'가 열렸다. [연합뉴스] “빨리 특수나 공안을 가라고 했죠, 저처럼 성범죄 수사만 하면 승진이 안 된다고.” 현직 검사 시절 성폭력 범죄를 전담했던 한 변호사는 최근 '텔레그램 n번방 사건'으로 성범죄 수사가 주목을 받자 격세지감이라는 듯 말을 이었다. 현직 시절 선배들이 “언제까지 국·영·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