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골프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골프 '어벤주스' 박인비 “태극기 가장 높은 곳에 꽂겠다”

    골프 '어벤주스' 박인비 “태극기 가장 높은 곳에 꽂겠다” 유료

    ... 지난 1일 끝난 남자부 경기에서도 퍼트에 메달 색이 갈렸다. 한국여자골프 '어벤주스' 박인비는 “한국과 일본의 거리가 가까워 (이동 부담을) 얕잡아봤는데, 공항 입국 프로세스와 골프장 이동 시간이 길었다. 더위와 체력을 고려해 하루에 9홀만 돌며 코스를 익힐 생각”이라고 말했다. 코스 공략에 대해 그는 “리우 코스(6245야드)보다 이번 코스 전장이 더 길다. 남자부 경기를 ...
  • 골프 '어벤주스' 박인비 “태극기 가장 높은 곳에 꽂겠다”

    골프 '어벤주스' 박인비 “태극기 가장 높은 곳에 꽂겠다” 유료

    ... 지난 1일 끝난 남자부 경기에서도 퍼트에 메달 색이 갈렸다. 한국여자골프 '어벤주스' 박인비는 “한국과 일본의 거리가 가까워 (이동 부담을) 얕잡아봤는데, 공항 입국 프로세스와 골프장 이동 시간이 길었다. 더위와 체력을 고려해 하루에 9홀만 돌며 코스를 익힐 생각”이라고 말했다. 코스 공략에 대해 그는 “리우 코스(6245야드)보다 이번 코스 전장이 더 길다. 남자부 경기를 ...
  • 장타 칭찬하는 동반자, 멘탈 흔드는 게임스맨십 의심

    장타 칭찬하는 동반자, 멘탈 흔드는 게임스맨십 의심 유료

    ... 대부분 구찌다. 가까이서 스윙을 지켜보거나, 스윙 중 말을 하는 것도 방해요소다. 드라이버 거리, 특정 스윙 동작을 칭찬하거나 레슨을 해달라는 것도 구찌일 수 있다. 그래서 요즘엔 “골프장에서는 퍼트 컨시드 주는 'OK' 빼고는 다 구찌다”라는 말이 있을 정도다. 그러나 모든 골퍼가 다 그렇게 사악한 것은 아닐 것이다. 그렇다면 무엇이 게임스맨십이고 무엇이 선의의 언어인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