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골키퍼 조현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원두재와 조규성, 현대가 위안 된 '젊은 피'

    원두재와 조규성, 현대가 위안 된 '젊은 피' 유료

    ... 선수 영입에 적극적으로 팔을 걷어붙였다. 울산은 주축 선수들이 빠져나간 공백을 메우기 위해 조현우(29)를 비롯해 각 포지션을 채웠고 전북도 지난 시즌 MVP였던 김보경(31) 경남FC의 핵심이었던 ... 덕분이다. 조규성은 이날 후반 8분 이동국(41)과 교체돼 0-2로 끌려가던 후반 35분, 상대 골키퍼가 공을 걷어내려 골문을 비운 사이 김보경의 패스를 받아 침착하게 만회골을 성공시켰다. 자신의 ...
  • 첫 걸음 어렵게 뗀 울산, 가능성 품고 개막 향해 담금질 돌입

    첫 걸음 어렵게 뗀 울산, 가능성 품고 개막 향해 담금질 돌입 유료

    ... 리드하고 커버하는 부분이 좋았다"며 "전술적인 활용도가 높은 선수"라고 칭찬을 곁들였다. 분명한 건 이날 경기가 울산의 100% 전력이 아니라는 점이다. 겨울 이적시장의 대어로 손꼽힌 골키퍼 조현우(29)나 울산 중원의 키 플레이어가 되어줄 윤빛가람(30)은 출전하지 않았다. 조현우는 출전 명단에 이름이 올랐지만 벤치를 지켰고, 윤빛가람은 명단에도 포함되지 않았다. 두 선수 모두 ...
  • 2020 ACL이 시작된다, '4룡'이 움직인다

    2020 ACL이 시작된다, '4룡'이 움직인다 유료

    ... 있다. 지난 시즌 전북에 아쉽게 K리그1 우승컵을 내줬지만, 올 시즌 ACL 만큼은 양보할 수 없다는 굳은 의지를 드러내고 있다. 전북과 버금가는 폭풍영입에 성공한 울산이다. 한국 최고의 골키퍼 조현우가 울산 유니폼을 입었다. 국가대표 수비수 정승현도 2년 만에 컴백했다. 또 국가대표 출신 미드필더 고명진과 윤빛가람이 중원을 채우면서 강력한 스쿼드를 갖췄다. 노르웨이 국가대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