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소득 피부양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은퇴자 건보료 내달부터 평균 10만 → 5만1000원

    은퇴자 건보료 내달부터 평균 10만 → 5만1000원 유료

    그동안 건강보험료를 한 푼도 안 내고 자녀·형제의 건강보험증에 무임승차하던 피부양자 30만 명이 다음달부터 별도 건보료를 내야 한다. 월급 외에 임대·이자 소득이 있는 직장인 15만 ... 8월 10일까지 낸다. 이번 개편의 골자는 저소득 지역가입자는 내리고, 상위 2% 이내의 고소득·고자산가는 올리는 것이다. 지역가입자 부과 방식이 크게 바뀐다. 성·나이 등을 따져 소득을 ...
  • [시론] 건보료 개편, 시작이 반이다

    [시론] 건보료 개편, 시작이 반이다 유료

    ... 저소득층의 건강보험료 부담을 경감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1월에 발표한 원안은 소득 중심의 단일 보험료 부과체계를 목표로 지역가입자의 평가소득 폐지, 재산·자동차보험료 비중 축소, 고소득 피부양자와 월급 외 별도소득이 많은 직장가입자 보험료 부담 등을 골자로 3단계에 걸친 개편안을 제시했다. 그러나 이러한 소득 중심으로 부과체계를 개편한다는 정부의 방침에는 공감하면서도 속도와 ...
  • [시론] 건보료 개편 3단계에서 한 단계로 줄이자

    [시론] 건보료 개편 3단계에서 한 단계로 줄이자 유료

    ... 때문이다. 아파트를 가지고 있고 월 300만원의 연금을 받는 사람이 직장에 다니는 자녀의 피부양자로 등록되면 건강보험료가 면제되지만 그런 자녀가 없는 사람은 같은 아파트와 연금이 있어도 건강보험료를 ... 나머지 절반은 보험설계사·농어민·학습지 교사, 소득이 없는 무직자 등이다. 의사·변호사 등 고소득 전문직은 이미 직장가입자로 편입돼 있다. 지역가입자의 경제 수준이 낮은 것은 이들의 주거 형태에서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