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기 남부지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0시간 퇴근 악몽'…오후 4시 조기퇴근, 지하철로 몰렸다

    '10시간 퇴근 악몽'…오후 4시 조기퇴근, 지하철로 몰렸다 유료

    ... 이들은 이날 조기 퇴근과 지하철 탑승을 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를 기준으로 경기 시흥에 9.5㎝, 군포 7.3㎝, 광명 6.8㎝ 등 경기 남부 지역엔 많은 눈이 쌓였다. 서울도 ... 5.7㎝ 등을 기록했다. 6일 퇴근하는 버스에서 10시간을 보내야 했던 이지혜(32)씨는 이날 경기 성남에서 광주에 있는 집까지 지하철을 타기로 했다. 이씨는 6일 오후 9시에 성남 이매동에서 ...
  • 서울 오늘 체감기온 영하 26도…한파·칼바람에 빙판 출근길

    서울 오늘 체감기온 영하 26도…한파·칼바람에 빙판 출근길 유료

    ... 눈을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많은 곳은 50㎝ 이상의 눈이 내려 쌓일 것으로 관측됐다. 충남과 전라도 대부분 지역에도 3~10㎝의 눈이 더 내린다. 충남 내륙과 경상도 서부 내륙 일부에는 1~5㎝, 경기 남부 서해안과 전남 해안 및 충북 남부에는 1㎝ 내외의 추가 강설이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6일 밤부터 내린 눈이 영하권의 날씨에 녹지 않고 얼어붙어 ...
  • 북풍이 가장 먼저 닿는 곳, 한탄강 얼음 아래서 칼칼함을 길어올렸다

    북풍이 가장 먼저 닿는 곳, 한탄강 얼음 아래서 칼칼함을 길어올렸다 유료

    ━ 일일오끼 - 경기도 포천 50만 년 세월이 빚었다는 한탄강. 지난 7일 오전 11시 영하 15도의 한파로 경기도 포천 한탄강 멍우리협곡의 물길도 꽁꽁 얼어붙었다. 한탄강 물밑에선 ... 포천일동막걸리(옛 상신주가)'의 이준성(51) 이사는 “물이 막걸리 맛을 가른다”며 “포천 막걸리는 남부 지역의 막걸리에 비해 훨씬 맑고 부드럽다”고 강조했다. 여느 식당이나 가게를 가도 포천 막걸리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