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기 안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연내도 쉽지 않다"…길어지는 러프 재계약 협상

    "연내도 쉽지 않다"…길어지는 러프 재계약 협상 유료

    ... 계약은 장기전으로 흘러가고 있다. 삼성의 입장은 단호하다. '동결도 어렵다'는 게 기본 가이드라인이다. 러프는 올해 133경기에 출전해 타율 0.292, 22홈런, 101타점을 기록했다. 1년 전과 비교하면 타율(0.330→0.292) 안타(167→138) 홈런(33→22) 타점(125→101)을 비롯한 공격 전 부문에서 성적이 하락했다. 무엇보다 장타율(0...
  • 이정후, 골든글러브 수상 '아버지처럼…아이의 꿈은 이뤄졌다'

    이정후, 골든글러브 수상 '아버지처럼…아이의 꿈은 이뤄졌다' 유료

    ... 매년 발전하고 있다. 2017년 고졸 신인왕, 2018년 골든글러브를 탄 그는 올해 140경기에서 타율 0.336 6홈런 68타점 13도루 91득점을 기록했다. 지난해엔 총 유효표 349표 ... 올리고 있다. 언젠가 해외 진출의 꿈도 이루고 싶은 그는 "아직 하고 싶은 게 많이 남아 있다. 타격왕도 최다 안타왕도 받고 싶은 만큼 더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형석 기자
  • [기자의 눈] '관중 감소, 콘텐트 파워 약화' KBO리그, 예비 스타 등장 절실

    [기자의 눈] '관중 감소, 콘텐트 파워 약화' KBO리그, 예비 스타 등장 절실 유료

    ... 새로운 스타 발굴이 시급하다"고 했다. 그해 이정후(21·키움)가 신인 선수 데뷔 시즌 최다 안타와 득점을 경신하며 신인왕에 올랐고, 이듬해는 강백호(20·KT)가 고졸 신인 한 시즌 최다 ... 2018년부터 꺾였다. 올 시즌은 728만6008명. 전년 대비 78만7734명이 줄었다. 경기당 관중 수도 1만1214명에서 1만119명으로 줄었다. 유튜브 시대로 콘텐트 경쟁이 심화됐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