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찰 개혁지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안철수 "드루킹 유죄확정날, 국민당 불허···安 탄압 진행형"

    안철수 "드루킹 유죄확정날, 국민당 불허···安 탄압 진행형" 유료

    ... 정부가 아니라 왕조 같다. 청와대가 가장 위에 있고 입법·사법부와 선관위는 그 아래 있다. 주종관계다. 검찰마저 그렇게 만들려 한다. 이건 민주주의 나라가 아니다. 문 대통령 말대로 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나라로 가고 있다.” 13일 국회에서 열린 검찰개혁 토론회에 참석한 안철수 위원장, 김민전 경희대 교수, 유의동 새로운보수당 의원(왼쪽부터). [뉴스1] ...
  • [이현상의 시시각각] 당신들은 이미 승자다

    [이현상의 시시각각] 당신들은 이미 승자다 유료

    ... 나왔다. 인사 좌천 피해를 보았다는 본인의 주장도 의심받고 있다. 해당 판사는 '저의 사법개혁 의지를 저지하려는 분들의 억지'라고 몰아붙였다. 과거를 끌어대 명분을 확보하겠다는 계산은 법복을 ... 아직 약하다는 정서일 것이다. 집권세력 스스로 그렇다고 믿는지는 의심스럽다. 그 힘세다는 검찰을 평정하고, 입법부 권한과 국민 알권리까지 무시하며 공소장을 감추는 권력을 누가 약하다고 할 ...
  • 여권서도 “사고쳤다”는 추미애, 서울시장·대권주자 노리나

    여권서도 “사고쳤다”는 추미애, 서울시장·대권주자 노리나 유료

    ... 지낸 5선의 추미애 의원에게는 그다지 매력적인 자리는 아니었다. 그럼에도 수락한 데에는 “검찰 개혁을 한반도 평화 문제에 못지않은 어젠더라고 생각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의지를 잘 알았기 때문”이라는 ... 꼬리표로 달려있다. 민주당의 한 전략통 의원은 “추 장관이 친문 인사로 탈바꿈한 것은 맞지만, 지지층의 너른 지지를 확보한 단계는 아니다”라며 “검찰 개혁 강공 드라이브에 자신의 정치적 성패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