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축가 이창하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대우조선 비리' 건축가 이창하, 징역 3년 실형 확정

    '대우조선 비리' 건축가 이창하, 징역 3년 실형 확정

    건축가 이창하. [연합뉴스] 대우조선해양 비리와 관련해 배임 및 횡령 혐의 등으로 기소된 건축가 이창하(62)에게 징역 3년의 실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등 혐의로 기소된 이씨의 상고심에서 징역 3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확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이씨는 대우조선해양 전무로 있던 2008년 3월 자신 ...
  • '대우조선 횡령·배임' 건축가 이창하, 징역 3년 확정

    '대우조선 횡령·배임' 건축가 이창하, 징역 3년 확정

    【서울=뉴시스】강진아 기자 = 대우조선해양 비리와 관련해 배임 및 횡령 혐의 등으로 기소된 건축가 이창하(62)가 징역 3년형을 확정 받았다. 이씨는 대우조선해양 자회사 본부장 등을 지냈으며, 남상태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의 최측근으로 알려져 있다. 대법원 3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배임) 등 혐의로 기소된 이씨의 상고심에서 ...
  • '대우조선 비리' 건축가 이창하, 2심서 징역 3년 감형

    '대우조선 비리' 건축가 이창하, 2심서 징역 3년 감형

    ... 176억대 배임·횡령 혐의 과다 임차료 요구 등 일부 혐의는 무죄 【서울=뉴시스】이혜원 기자 = 대우조선해양 자회사 본부장으로 근무하면서 176억원대 배임·횡령을 저지른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건축가 이창하(62)에게 항소심이 감형했다. 이씨는 남상태(68)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의 최측근으로 알려진 인물이다. 서울고법 형사13부(부장판사 정형식)는 25일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
  • [오늘의 주요일정]법조(1월25일 목요일)

    ... 대통령 112차 공판, 서울중앙지법 형사22부, 417호 ▲오전 10시 '부당 판결' 소모, 대한민국 상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 선고 기일, 서울중앙지법 민사1001단독, 2별관 208호 ... 소송 3차 변론기일, 서울중앙지법 민사30부, 457호 ▲오전 10시 '대우조선해양 비리' 건축가 이창하씨 항소심 선고 공판, 서울고법 형사13부, 312호 ▲오전 10시 '국정원 수사 방해'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민유성·박수환·송희영 커넥션 규명 초점…추석 뒤 줄소환 예고

    민유성·박수환·송희영 커넥션 규명 초점…추석 뒤 줄소환 예고 유료

    ... 12일 변호사법 위반·사기 등의 혐의로 홍보대행업체 뉴스커뮤니케이션스 대표 박수환(58·여)를 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박씨는 2009년 “내가 민유성(62) 전 산업은행장과 친하니 ... 구속됐다. 지상파 방송인 '러브하우스'로 유명세를 탔다가 학력 위조 파문으로 모습을 감췄던 건축가 이창하(60)도 이 사건에 등장했다. 디에스온 대표로 있던 이씨는 대우조선 인테리어 일감을 ...
  • 이창하, 177억 횡령·배임혐의 기소

    이창하, 177억 횡령·배임혐의 기소 유료

    이창하 건축가 이창하(60·구속)가 177억원대 횡령·배임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대검 부패범죄특별수사단은 4일 이씨를 27억원대 횡령, 150억원대 배임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로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이씨는 2006~2009년 대우조선 자회사인 대우조선해양건설에서 전무로 일했고 2007년부터 인테리어업체 디에스온(DSON) 대표를 맡고 있다. ...
  • 브리핑 유료

    러브하우스 이창하 횡령혐의 구속대우조선해양 경영 비리를 수사하는 대검 부패범죄특별수사단(단장 김기동 검사장)은 16일 수백억원대 횡령·배임을 저지른 혐의로 건축가 이창하(60) 디에스온 ... 변호사와 함께 100억원의 부당 수임료 사건으로 수사를 받고 있는 법조브로커 이동찬(44)에게서 수사 청탁과 함께 4000만원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현직 경찰이 구속됐다. 서울중앙지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