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거문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거문도의 눈물… 성한 바위가 없다

    거문도의 눈물… 성한 바위가 없다 유료

    청정지역이자 어종의 보고 거문도. 하지만 그곳 갯바위는 성한 곳이 없다. 사람이 발 디딤 할 수 있거나 앉아 있을 수 있는 곳이라면 구멍이 나 있다. 그곳에 납이 채워져 있다. 볼트가 박혀 있다. 갯바위 밑 바닷물 속은 플라스틱병이 뒹굴고 있다. 낚싯줄은 멸종위기 산호와 해송을 휘감고 있다. 거문도는 임병찬(1851~1916)이 유배 간 곳이다. 휴가지로 뜬 ...
  • 거문도의 눈물… 성한 바위가 없다

    거문도의 눈물… 성한 바위가 없다 유료

    청정지역이자 어종의 보고 거문도. 하지만 그곳 갯바위는 성한 곳이 없다. 사람이 발 디딤 할 수 있거나 앉아 있을 수 있는 곳이라면 구멍이 나 있다. 그곳에 납이 채워져 있다. 볼트가 박혀 있다. 갯바위 밑 바닷물 속은 플라스틱병이 뒹굴고 있다. 낚싯줄은 멸종위기 산호와 해송을 휘감고 있다. 거문도는 임병찬(1851~1916)이 유배 간 곳이다. 휴가지로 뜬 ...
  • [사진] 거문도, 멀리서 보면 비경 가까이 가면 비명

    [사진] 거문도, 멀리서 보면 비경 가까이 가면 비명 유료

    거문도, 멀리서 보면 비경 가까이 가면 비명 거문도, 멀리서 보면 비경 가까이 가면 비명 청정지역이자 어종의 보고 거문도. 하지만 그곳 갯바위는 성한 곳이 없다. 사람이 발 디딤 할 수 있거나 앉아 있을 수 있는 곳이라면 구멍이 나 있다. 그곳에 납이 채워져 있기도 했다. 볼트가 박혀 있기도 했다. 갯바위 밑 바닷물 속은 플라스틱병이 뒹굴고 있다. 낚싯줄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