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개헌 국민투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 초대 행정수도 추진위장 "與 수도이전, 대선승리 염두둔 것"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 초대 행정수도 추진위장 "與 수도이전, 대선승리 염두둔 것" 유료

    ... 산증인'이다. -초대 추진위원장으로서 최근의 수도 이전 논란을 어떻게 보나. "늦은 감이 있다. 국민투표로 다시는 논란이 되지 않게 하는 방법, 정부가 헌재에 다시 안을 올리는 방법, 여당이 논의하는 ... 분위기는 행정수도가 이미 옮겨온 듯했다. 이춘희 시장은 행정수도 이전에 대해 "2004년에는 국민적 공감대가 부족해서 위헌 결정이 났다면 이제는 개헌해서라도 결론을 낼 때가 됐다"고 말했다. ...
  • 이해찬발 행정수도 개헌론, 야당 “재롱잔치하듯 쉽게 얘기”

    이해찬발 행정수도 개헌론, 야당 “재롱잔치하듯 쉽게 얘기” 유료

    ... '행정중심복합도시법'을 개정하는 입법 차원의 결단으로 얼마든지 행정수도 완성이 가능하다. 개헌이나 국민투표까지 가지 않아도 충분히 해결할 수 있는 사안이다.”(21일 김태년 원내대표) ... 야당에선 수도 이전론도 난데없었는데 개헌론으로까지 이어지자 황당하다는 반응이다. 부동산 잡자고 개헌을 하자는 것이냐는 냉소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세금폭탄을 맞은 국민들이 급기야 '나라가 ...
  • 헌재가 판결한 '수도는 서울'…개헌 없이는 이전 불가능

    헌재가 판결한 '수도는 서울'…개헌 없이는 이전 불가능 유료

    ... 여당이 서울 집값을 잡기 위해 청와대·국회의 세종시 이전을 밝혔지만, 행정수도 이전을 위해선 개헌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힘을 받고 있다. 정부세종청사 건물에 불이 켜져 있다. 김성태 객원기자 ... 김대환 교수는 “헌법학자인 나조차도 헌법 개정 이슈가 왜 나왔는지 쉽게 공감하기 어려운데 일반 국민은 납득하기 더 어려울 것”이라며 “자칫 원포인트 개헌은 현 정부에 더 큰 부담을 줄 수 있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