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개각 절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라이브썰전] "이낙연 종로 출마하면 황교안 못 피해…빅매치 성사될 것"

    [라이브썰전] "이낙연 종로 출마하면 황교안 못 피해…빅매치 성사될 것"

    ... 종로 빅매치 성사 가능성 커…황교안 피할 수 없어] [김종배/시사평론가 : 비례대표 나설 생각이면 지명 절차 서두를 필요 없었을 것] Q. '총선' 앞두고 개각·청 개편 가능성 있을까? · '총선 출마자 정리' 연말 개각·청 개편 촉각 · 내각선 유은혜·홍남기, 청 윤건영·고민정 등 출마설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
  • 새 국무총리에 정세균 지명…사상 첫 국회의장 출신

    새 국무총리에 정세균 지명…사상 첫 국회의장 출신

    ... 출신 민주당 정세균 의원을 지명했습니다. 지난 법무장관 때처럼 총리 인선만 발표하는 원포인트 개각이었는데요. 문 대통령이 직접 춘추관에서 발표했습니다. [차기 국무총리 후보자 지명 발표 : ... 인준 투표 때 반대표를 던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습니다. 총리로 임명되기 위해선 국회 인준절차를 거쳐야 합니다. 아시다시피 국회는 패스트트랙 법안 상정을 놓고 극한의 대치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
  • 박지원 “정세균 총리? 이낙연 총리 유임 유력”

    박지원 “정세균 총리? 이낙연 총리 유임 유력”

    ... 박 의원은 “총리 유임이 더 바람직하다”며 “총리는 국회 인준이 있기 때문에 12월 말이 개각 시기가 아닌가 싶은데, 총리나 장관 후보들을 언론에 한번 띄워 사실상 검증을 해 보는 것”고 ... 총리직에서 물러나야 하고, 후임 총리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 일정 등을 고려하면 연내 지명절차에 착수해야 한다. 또 총리는 장관과 달리 인사청문회 후 인준표결을 거쳐야 한다. 박 의원은 ...
  • 아베 지지율 날린 '벚꽃 스캔들'…"내년 개헌 강행 미뤘다"

    아베 지지율 날린 '벚꽃 스캔들'…"내년 개헌 강행 미뤘다"

    ... 마이니치 신문이 야당의 반발 거세지면서 아베 총리가 개헌 계획을 늦춰잡았다고 보도한 겁니다. 개각 두달을 채우지 못하고 각료 2명이 사임했고, 무엇보다 '벚꽃 스캔들'의 여파로 ... 개정안 심의에도 응하지 않으면서 이 목표를 접게 생긴 겁니다. 당장 국민투표법을 개정해 개헌 절차를 정하지 않으면 현실적으로도 내년 개헌은 힘들어집니다. 이에 따라 아베는 자신의 자민당 총재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총리 김진표 굳혔다…법무장관엔 추미애”

    “총리 김진표 굳혔다…법무장관엔 추미애” 유료

    ... 기록하고 있는 이낙연 총리는 당으로 복귀해 총선에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당초 자유한국당이 무제한 토론인 필리버스터(합법적 의사 진행 방해)를 신청하는 등 국회가 파행 조짐을 보여 개각 시기에 영향을 주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왔다. 그러나 청와대는 검증 절차가 마무리된 만큼 예정대로 발표한다는 입장이다. 다만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의혹으로 논란이 거듭될 ...
  • 이낙연의 심장은 여의도 향해 뛰는데…조국에 막혔다

    이낙연의 심장은 여의도 향해 뛰는데…조국에 막혔다 유료

    ... 내년 총선을 앞두고 당에 복귀해 총선을 이끌 것을 기정사실로 보는 분위기다. 다음달 중폭의 개각이 있다면, 그 시점이 이 총리의 복귀 시점이 될 것이라고 보는 시각도 있었다. 하지만 조국 ... 보고 있다. 특히 사법개혁안이 처리되지 않은 상태에서 후임 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와 임명동의 절차를 치를 경우, 야권에 둘을 연계하는 '칼'을 쥐어주는 셈이 될 수도 있다. 이럴 경우 정의당의 ...
  • 조국 사퇴…문 대통령 “갈등 야기해 송구”

    조국 사퇴…문 대통령 “갈등 야기해 송구” 유료

    ... '불쏘시개'에 불과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물러났다. 8·9 개각 때 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이후 66일 만에, 지난달 9일 장관 취임 이후 35일 만의 '퇴장'이다. ... 검찰총장이 청문회 전 여권 핵심부에 “조국 후보자 문제가 심각하다”며 우려를 전달한 게 오히려 절차·원칙을 중시하는 문 대통령에 대한 '인사권 도전'으로 비춰지면서 이 시나리오는 접게 됐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