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채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우진-장민희,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양궁 예선 1위

    김우진-장민희,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양궁 예선 1위

    ... 1위에 올랐다. 장민희는 2019년 국가대표 상비군으로서 지난 8월 스페인에서 진행된 2019 유스세계양궁선수권대회 2관왕에 올랐다. 2020 국가대표 2차 선발전에서도 8위에 오르는 등 상승세다. 강채영(현대모비스)이 673점으로 2위, 윤옥희(예천군청)가 671점으로 예선전 3위를 차지했다. 18일 오전 64강전, 32강전이 기장 월드컵빌리지 축구장에서 진행되며, 16강전부터 결선(8강~결승) ...
  • '리우 2관왕' 양궁 장혜진, 도쿄올림픽 출전 불발

    '리우 2관왕' 양궁 장혜진, 도쿄올림픽 출전 불발

    ... 출전하지 못하게 됐습니다. 장혜진은 20명을 뽑는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배점합계 34점으로 최종 22위에 그치면서 고배를 마셨습니다. 여자부 1위는 배점합계 94점을 기록한 세계랭킹 1위 강채영이 차지했고 남자는 93점으로 이우석이 1위에 올랐습니다. JTBC 핫클릭 보드와 한 몸…현란한 기술 쏟아진 '올림픽 첫 예선' 10㎞ 완주한 시각장애인 마라토너…'특수장비' 도우미 FIFA ...
  • '리우 2관왕' 장혜진, 국가대표 탈락…도쿄올림픽行 좌절

    '리우 2관왕' 장혜진, 국가대표 탈락…도쿄올림픽行 좌절

    ... 올랐다. 3차 예선 진출 커트라인은 20위다. 4월 29일(한국시간) 콜롬비아 메데인에서 열린 2019 현대 양궁월드컵 1차 대회에서 여자 개인전, 여자 단체전, 혼성전 3관왕에 오른 강채영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자부 1위는 배점합계 94점을 기록한 세계랭킹 1위 강채영(현대모비스)이 차지했다. 2위는 88점을 기록한 이은경, 3위는 87점을 쏜 최미선(이상 ...
  • 양궁·유도·배드민턴 왜 이래…도쿄 올림픽 빨간불

    양궁·유도·배드민턴 왜 이래…도쿄 올림픽 빨간불

    ... 심각한 건 한국의 메달밭이던 종목도 부진하기 때문이다. 2016 리우 올림픽에서 금 4개를 딴 양궁(리커브)마저 주춤했다. 6월 세계선수권 개인과 단체전에서 32년 만에 노골드에 그쳤다. 혼성팀(강채영·이우석)만 금 맛을 봤다. 그나마 태권도가 5월 세계선수권에서 배준서(남자 54㎏급)·장준(남자 58㎏급)·심재영(여자 46㎏급)·이다빈(여자 73㎏급)의 금메달(4개)로 종주국 자존심을 지켰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궁·유도·배드민턴 왜 이래…도쿄 올림픽 빨간불

    양궁·유도·배드민턴 왜 이래…도쿄 올림픽 빨간불 유료

    ... 심각한 건 한국의 메달밭이던 종목도 부진하기 때문이다. 2016 리우 올림픽에서 금 4개를 딴 양궁(리커브)마저 주춤했다. 6월 세계선수권 개인과 단체전에서 32년 만에 노골드에 그쳤다. 혼성팀(강채영·이우석)만 금 맛을 봤다. 그나마 태권도가 5월 세계선수권에서 배준서(남자 54㎏급)·장준(남자 58㎏급)·심재영(여자 46㎏급)·이다빈(여자 73㎏급)의 금메달(4개)로 종주국 자존심을 지켰다. ...
  • 양궁·유도·배드민턴 왜 이래…도쿄 올림픽 빨간불

    양궁·유도·배드민턴 왜 이래…도쿄 올림픽 빨간불 유료

    ... 심각한 건 한국의 메달밭이던 종목도 부진하기 때문이다. 2016 리우 올림픽에서 금 4개를 딴 양궁(리커브)마저 주춤했다. 6월 세계선수권 개인과 단체전에서 32년 만에 노골드에 그쳤다. 혼성팀(강채영·이우석)만 금 맛을 봤다. 그나마 태권도가 5월 세계선수권에서 배준서(남자 54㎏급)·장준(남자 58㎏급)·심재영(여자 46㎏급)·이다빈(여자 73㎏급)의 금메달(4개)로 종주국 자존심을 지켰다. ...
  • 금메달 8개 중 4개 따고 … 양궁 대표팀 “죄송합니다”

    금메달 8개 중 4개 따고 … 양궁 대표팀 “죄송합니다” 유료

    ... 가까이 세계 최정상을 지키고 있다. 당연히 기대치가 높다. 이번 대회에서 양궁 대표팀의 기량은 여전히 세계 최고 수준이다. 72발을 쏘는 랭킹 라운드에선 8종목 모두 1위를 차지했다. 강채영(22·경희대)과 오진혁(37·현대제철)은 혼성전 세계기록까지 세웠고, 리커브 여자 개인전에선 우리 선수가 1~3위를 휩쓸었다. 그러나 금메달은 만만치 않다. 양궁은 아시아 선수들의 실력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