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원 고성산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밀착카메라] 불에 탄 나무들 그대로…아물지 않는 '상처'

    [밀착카메라] 에 탄 나무들 그대로…아물지 않는 '상처'

    ... 못 다녔어요. 포클레인 와서 치워가지고 다녔잖아. 여기만 아니라 저 밑에도 다 그랬잖아.] 강원도와 림당국은 지난해 피해지에 빠른 시일 안에 나무를 다시 심기로 했습니다. 사태 같은 ... 끝난 고성…화재 원인은 '주택 보일러' 지목 축구장 120개 넓이 태운 아찔했던 12시간…고성의 '사투' 긴박했던 '방어 최전선'엔…대형 LPG 저장소 '아찔' Copyright ...
  • [밀착카메라] 연례행사 된 '물난리 악몽'…주민들 불안

    [밀착카메라] 연례행사 된 '물난리 악몽'…주민들

    ... 없어져서 사태에 취약합니다. 잇따른 불에 땅이 약해진 곳이 많습니다. 지난 5월 발생한 고성 불은 바로 이 주택에서 시작됐습니다. 강풍을 타고 길이 번지면서 축구장 120개에 달하는 ... 고성군 도원리 : 옛날에는 뭐 6월에, 7월에 그렇게 왔는데 이제는 뭐 우기라더만 우기.] 비탈에 급히 배수로를 설치했지만, [정해육/강원 고성군 도원리 : (지난달) 28일 날 끝났어, ...
  • [뉴스브리핑] 생방송 기자에 강도질…스마트폰 강탈 생중계

    [뉴스브리핑] 생방송 기자에 강도질…스마트폰 강탈 생중계

    ... 마리가 희생됐습니다. (화면제공 : 김성률 (제주한우농가 대표)) 4. 화목보일러 연통에 낸 '구멍'…고성산불로 이어져 림 123ha를 잿더미로 만든 지난달 강원고성에서 났던 불과 관련해서 경찰이 이 시작된 지점 근처에 사는 집주인 68살 A씨를 실수로 을 낸 실화 등의 혐의로 검찰에 넘겼습니다. A씨는 공사비를 아끼려고 화목 보일러를 ...
  • 산림 123㏊ 잿더미…고성 산불 원인은 부실시공 화목보일러

    림 123㏊ 잿더미…고성 원인은 부실시공 화목보일러

    강원 고성군 토성면 주불이 진화된 지난달 2일 오전 화재 현장의 림이 검게 타 있다. 연합뉴스 지난 5월 123㏊에 달하는 림을 태운 강원 고성산불의 원인은 '화목보일러 부실시공'에 ... 필요성을 통보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 화목보일러 관련 법률 제정 필요 지난달 1일 강원 고성군 토성면 도원리에서 발생한 2차 감식에 참여한 국과수와 경찰 요원들이 최초 발화지점으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최악의 동해안 산불 20년, 숲 되살리는 자연의 놀라운 복원력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최악의 동해안 20년, 숲 되살리는 자연의 놀라운 복원력 유료

    ... 것으로 예상했다. 그렇게 20년이 지났다. 숲은 되살아났을까. 취재팀이 찾은 죽왕면 구성리는 림청에서 관리하는 고성 피해지 연구조사지역이다. 피해지역 대부분에 소나무 등을 심었지만, ... 능선 부분에만 소나무가 일부 자라고 있지만 키는 작은 편”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27일 강원고성군 죽왕면 구성리에 위치한 고성 피해지 연구 조사지역. 골프장 너머 동해 바다가 ...
  • [서소문 포럼] 약국 10곳서 마스크 한 장 못 사고 보니

    [서소문 포럼] 약국 10곳서 마스크 한 장 못 사고 보니 유료

    ... 지난 몇 년 세월호 참사(2014), 메르스 사태(2015), 경북 포항지진(2017), 강원 고성산불(2019) 등 대형 재난이 줄을 이었다. 메르스 사태 후 정부는 감염병에 대한 효과적인 ... 시·도 소속 50여명 등 130명 수준이다. 숙련된 조사관 양성에는 상당한 시간이 걸린다. 고성 불의 상처도 아직 가시지 않았다. 피해 보상을 둘러싼 분쟁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
  • [사설] '캠·코·더'만 살리고, 청와대는 아무 책임도 안 지나 유료

    ... 국회에서 처리하지 못한 탄력근로제 확대 및 최저임금과 관련한 민생법안 등이 넘어와 있다. 강원 고성산불 및 미세먼지 대책 등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안도 처리해야 한다. 그러나 신임 두 장관 ... 포기하는 결정을 내리긴 쉽지 않았을 것이다. 하지만 정당 대표에게 '좀비'라고 하거나 금강 관광객 피살 사건을 “어차피 겪었어야 할 통과의례”라고 말해 자질과 국가관에 흠결을 드러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