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원도 유형문화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잠 못 드는 여름밤, 국악 선율과 수제 맥주에 취하다

    잠 못 드는 여름밤, 국악 선율과 수제 맥주에 취하다 유료

    ... 강릉에서 관리들이 업무를 보던 공간이다. 대도호부 옆에 임영관 삼문(국보 제51호), 칠사당(강원도 시도유형문화재 제7호)이 있고 길 건너에 임당동 성당(등록문화재 제457호) 같은 문화유산도 ... 연적같은 젖을주오.” 대도호부 관아 마당에서 모내기하며 농요를 부르는 공연이 펼쳐졌다. 강원도 무형문화재인 '학산오독떼기'다. 농민들의 애환이 절절한 노랫가락에 고스란히 담겨 전해졌다. ...
  • 전쟁의 아픔 품고 명태의 추억 담고…삶을 비추는 등대

    전쟁의 아픔 품고 명태의 추억 담고…삶을 비추는 등대 유료

    ...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전국에 등대는 1307기가 있다. 많고 많은 등대 중에서 역사·문화적 가치를 인정받아 '문화재'가 된 등대는 9기밖에 없다. 그중 하나가 인천 앞바다의 팔미도등대다. 1903년 6월 1일 점등한, 우리나라 최초의 근대식 등대다. 2002년 인천시유형문화재 제40호로 지정됐다. 팔미도등대는 전사(戰史)와 관련이 깊다. 일제가 러일전쟁에 대비해 인천항 길목에 ...
  • 전쟁의 아픔 품고 명태의 추억 담고…삶을 비추는 등대

    전쟁의 아픔 품고 명태의 추억 담고…삶을 비추는 등대 유료

    ...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전국에 등대는 1307기가 있다. 많고 많은 등대 중에서 역사·문화적 가치를 인정받아 '문화재'가 된 등대는 9기밖에 없다. 그중 하나가 인천 앞바다의 팔미도등대다. 1903년 6월 1일 점등한, 우리나라 최초의 근대식 등대다. 2002년 인천시유형문화재 제40호로 지정됐다. 팔미도등대는 전사(戰史)와 관련이 깊다. 일제가 러일전쟁에 대비해 인천항 길목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