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등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원은 '9년의 악몽'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강원은 '9년의 악몽'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유료

    ... 줄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한 이유다. 최근에는 고무열과 임채민이 교통사고를 당하면서 전력이 더욱 약해졌다. 하지만 이대로 포기할 수는 없는 일이다. 강원 역시 강력한 동기부여가 있다. 강등권 추락만은 막자는 것이다. 강원은 승점 14에 머물러 있다. 울산에 패배한다면 강등권이 확실하다. 간절할 때 예상의 뒤엎는 기적이 일어나는 법이다. 강원은 한 가지 주문을 외우고 있다. '언젠가 ...
  • 기성용을 칭송할 때는 아니다

    기성용을 칭송할 때는 아니다 유료

    ... 겨우 무승부를 기록했을 뿐이다. 부상자가 속출했고, 외국인 공격수 부재까지 겹쳤다. 시즌 초반 2위 돌풍은 사라진 지 오래다. 지금은 강등을 걱정하는 처지다. 서울은 승점 13으로 8위. 강등권 인천 유나이티드(승점 11)와의 격차는 2점에 불과하다. 팀이 격하게 흔들릴 때 팀의 핵심 선수가 팀을 더 흔들 수도 있다. 주장 기성용이 논란을 일으키면서 힘을 분산시키고 있다. 올 ...
  • 승격팀의 돌풍, 그 안에 '주민규 효과'

    승격팀의 돌풍, 그 안에 '주민규 효과' 유료

    ... 전 제주가 이렇게 선전할 거라고 예상한 축구 관계자는 거의 없었다. 2부리그에서 승격한 팀은 자연스럽게 '강등 1순위'로 지목되기 마련이다. 제주는 달랐다. 함께 승격한 수원 FC가 강등권(11위)에 머물러 있는 것과 비교가 된다. 제주 돌풍의 원동력은 '주민규 효과'다. 주민규는 K리그1 토종 최고 공격수로 우뚝 서고 있다. 인천전에서 2골을 기록한 그는 4경기 연속 골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