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남3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오세훈 425개 동 중 5개 빼고 석권…박영선, 사는 동서도 져

    오세훈 425개 동 중 5개 빼고 석권…박영선, 사는 동서도 져 유료

    ... 이슈가 있는 지역이 절대다수였다. 국민의힘 소속 오 시장이 가장 높은 득표율을 거둔 곳은 강남구 압구정동으로 88.3%를 기록했다. 박 후보를 찍은 이는 10.5%에 불과했다. 이 밖에도 ... 단지가 즐비하다. 오 시장이 득표율 70~80%를 기록한 28개 동 역시 보수 정당의 텃밭인 강남3구에 집중됐다. 강남구 개포1동(78.9%)·삼성1동(77.5%), 서초구 잠원동(78.2%...
  • [사설] 재·보선 야당 압승…민심이 돌아섰다

    [사설] 재·보선 야당 압승…민심이 돌아섰다 유료

    ... 박성민)이란 진단이다. 실제 민주당은 “100년 집권”을 외치며 각종 현안을 숙고나 소통 없이 밀어붙이곤 했다. 임대차 3법과 25차례에 달하는 부동산 정책이 그 예다. 서초(64%)·강남(61.1%)·송파(61%) 등 이른바 '강남 3구'와 양천(60.5%)·노원(60%)·마포(59.7%)에서의 높은 투표율은 이에 대한 반발로 보인다. 더욱이 이번 선거전에선 재난지원금 ...
  • LH·불공정·부동산 실정에 분노, 2030이 돌아섰다

    LH·불공정·부동산 실정에 분노, 2030이 돌아섰다 유료

    ... 서울 49개 선거구 가운데 41개에서 당선인을 배출했는데, 당시 민주당의 지역구 평균 득표율은 54.2%, 국민의힘은 42.7%였다. 하지만 이번엔 달랐다. 보수 진영의 전통적 강세 지역인 강남 3구(서초·강남·송파)에선 오 후보가 박 후보를 각각 30%포인트 이상 격차를 벌렸다. 서초·강남·송파는 투표율에서도 64.0%, 61.1%, 61.0%로 1, 2, 3위를 기록했다. 서울지역 투표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