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아재들은 절대 이해할 수 없는, 빌리 아일리시 스타일

    아재들은 절대 이해할 수 없는, 빌리 아일리시 스타일

    ... H&M과의 협업에서도 식물성 가죽, 유기농 면, 재활용 폴리에스터 등 지속 가능한 소재들을 사용했다. H&M의 에밀리 비요르크하임 수석 디자이너는 그런 빌리 아일리시를 두고 “자신감 넘치는 가치 표현으로 많은 사람을 매료시키는 패셔니스타”라고 표현했다. 국내외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를 독특한 방식으로 소개하고 있는 신세계인터내셔날 온라인 편집 브랜드 '드롭스'의 김주영 담당자는 “요즘 ...
  • 카드사 비자 크립토 총괄 “비트코인 소액결제 주목해야”

    카드사 비자 크립토 총괄 “비트코인 소액결제 주목해야”

    ... 비자의 크립토 총괄 쿠이 셰필드가 소액결제를 통한 비트코인 실생활 이용 가능성을 주목했다. 그는 “1사토시(0.00000001BTC)는 BTC가 1만 달러에 도달해도 1센트의 1/100 가치를 가진다. 1센트 이하의 영역에서 법정화폐가 할 수 없었던 소액결제 영역을 비트코인이 해결해 줄 것이다”라며 라이트닝 네트워크 등의 기술 병행을 강조했다. 동영상 스트리밍 등에 비트코인 ...
  • 이인영 "검찰개혁·집값·임미리 논란 송구···반성하겠다"

    이인영 "검찰개혁·집값·임미리 논란 송구···반성하겠다"

    ... "누구를 탓하기 전에 우리부터 반성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 내부의 확신만으로 국민과 소통해서는 국민의 폭넓은 동의를 구할 수 없음도 잘 알고 있다"면서 "민주당은 집권당답게 더 높은 가치를 지향하고 더 넓게 포용해야 한다는 국민의 목소리를 무겁게 받아들인다"고 했다. 이어 "어느 한순간에 우리 역시 국민의 눈에 기득권이 되고 닫힌 모습으로 비칠 수 있음을 잊지 않고 늘 긴장하겠다"고 ...
  • '안녕 드라큘라' 웰메이드 단막극 탄생! 역시 JTBC 드라마 페스타

    '안녕 드라큘라' 웰메이드 단막극 탄생! 역시 JTBC 드라마 페스타

    ... 이재인의 활약도 빛났다. 감각적 연출을 선보인 김다예 감독과 마음을 울리는 스토리를 담아낸 하정윤 작가의 시너지는 '웰메이드 단막극'을 선보여왔던 JTBC 드라마 페스타의 가치를 또 한 번 입증했다. 이날 방송은 드라마 작가인 엄마 미영과 초등학교 교사인 안나, 인디밴드 보컬인 서연, 새 친구를 만난 유라와 지형의 평범한 일상에서 시작됐다. 여느 때처럼 작품 집필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손' 닿으면 '역사'가 바뀐다

    '손' 닿으면 '역사'가 바뀐다 유료

    ... 2015년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토트넘으로 이적한 후 5시즌이 끝나기도 전에 50골을 돌파했다. 2015~2016시즌 첫 해 4골에 그쳤지만 2016~2017시즌 14골을 폭발시키며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후 두 자리 수 득점에 실패하는 일이 없었다. 2017~2018시즌과 2018~2019시즌 나란히 12골을 신고했고, 올 시즌 역시 9골을 넣었다. 두 자리 수 득점은 당연한 현상이 됐고, ...
  • 스타트업들이 묻는다, 사업 커지면 처벌받냐고? 혁신이 죄냐고?

    스타트업들이 묻는다, 사업 커지면 처벌받냐고? 혁신이 죄냐고? 유료

    ... 타다는 드라이버와 함께 하는 사업이다. 새로운 투자를 끌어내기 위해선 '안정적 쏘카'와 '역동적 타다'를 분리하는 게 유리하다. 두 서비스를 독립적으로 운영해, 더 빠르게 두 개의 유니콘(기업 가치가 10억 달러 이상인 비상장 스타트업)을 만드는 데 도전할 것이다.” 이제 이재웅 대표와 타다의 관계는. “이 대표는 신설법인 타다 이사회에 참여하지 않는다. 2008년 포털 다음 ...
  • 주재원 다녀오면 아파트 한채?…“아토피만 생겼다”

    주재원 다녀오면 아파트 한채?…“아토피만 생겼다” 유료

    ... 있지만 괜히 왔다는 생각이 든다. 빨리 후임자가 왔으면 좋겠다”고 털어놨다. 한때 '승진의 지름길'로 여겨졌던 해외 주재원의 위상이 예전 같지 않다. 일부 근무지의 나쁜 환경 조건이나 가치관 변화 등이 원인으로 꼽힌다. 주재원 임기는 통상 3~5년인 만큼 근무지 환경은 삶의 질과 직결된다. 정보기술(IT) 회사에 다니는 B씨는 브라질 주재원으로 선발됐지만 결국 포기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