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짜뉴스 출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현상의 시시각각] '인국공' 문제, 통합당의 대처법

    [이현상의 시시각각] '인국공' 문제, 통합당의 대처법 유료

    ... 취했다. 대통령이 선수촌을 찾아 선수들을 달랬다. 그런데 지금은 다르다. 여권은 보수 세력의 가짜뉴스 탓을 하는 등 적극적 공세 모드다. 김두관 의원은 청년들 꿈이 그렇게 작았느냐는 타박도 서슴지 ... 방법은 없다. 당연하다. 현실은 그만큼 복잡하다. 하지만 그런 고민이 바로 보수 야당 변신의 출발점이 돼야 하지 않겠나. 그런 고민을 하지 않고, 그저 반사이익만 챙기려다 21대 국회에서 풍찬노숙하는 ...
  • [김진국 칼럼] 누가 20대를 국외자로 만드나

    [김진국 칼럼] 누가 20대를 국외자로 만드나 유료

    ... 찬성했다. 불만은 '불공정'으로 모아졌다. 청와대는 '보안검색 요원'을 자처하는 사람의 '가짜뉴스'가 이번 사태를 촉발했다고 주장했다. 그 지적은 맞는 말 같다. 젊은이들은 “그 사람의 태도가 ... 요원의 대화라며 자극적인 표현들이 나돌았다. 젊은이들을 자극하기 위해 누군가 만들어 올린 가짜일 수 있지 않으냐고 물었다. 젊은이들도 인정했다. 그렇지만 “불공정하다는 것은 사실”이라고 ...
  • [손해용의 시시각각] 기회는 차별적, 과정은 불공정

    [손해용의 시시각각] 기회는 차별적, 과정은 불공정 유료

    ... 2배가량 임금을 더 받는 것이 오히려 불공정”이라며 아예 청년들의 분노에 기름을 부었다. 사태의 책임을 가짜뉴스 탓, 야당 탓, 보수언론 탓으로 돌리며 전매특허인 '탓탓탓' 탓까지 했다. 이들은 “사안의 본질은 온갖 차별에 시달리고 있는 비정규직이 넘쳐나는 왜곡된 현실에서 출발한다”(고민정 민주당 의원)고 본다. 정규직은 선(善)이고, 비정규직은 악(惡)이라는 이분법적 사고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