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EC

통합 검색 결과

인물

박명석
(朴明錫 / Park meung sec)
출생년도 1973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라네이즈 대표이사
프로필 더보기

뉴스

  • SEC, 윌셔피닉스의 비트코인ETF 최종 거부 통지

    SEC, 윌셔피닉스의 비트코인ETF 최종 거부 통지

    [출처: 셔터스톡]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윌셔 피닉스가 신청한 비트코인ETF를 최종 거부했다. {{BTC}}의 시세조종 우려가 여전히 크다는 게 주된 이유다. 윌셔 피닉스는 기존 ETF와 달리, 안전자산에 속하는 미국 국채와 비트코인을 혼합하는 방식으로 당국의 우려를 씻고자 했으나 SEC의 입장을 돌리기엔 역부족했다는 평가다. '크립토 맘' 헤스터 ...
  • "SEC가 승인한 IEO는 없다"... SEC, IEO 본격 단속 나선다

    [출처: 셔터스톡] 미국 SEC(증권거래위원회)가 투자자들에게 IEO의 위험성에 대해 경고했다. SEC는 홈페이지 올린 경고문을 통해 “IEO는 ICO와 유사하다”며 “IEO를 추진하는 업자들은 IEO가 ICO와는 다르다고 주장할 수 있지만, 그들은 여전히 증권법을 위반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SEC가 승인한 IEO란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
  • SEC, 비트코인ETF 또 심사 연기... 여전히 시세조종 우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윌셔 피닉스가 신청한 비트코인ETF(상장지수펀드) 심사 기한을 내년으로 연기했다. {{BTC}}에 대한 시세조종 우려를 씻을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SEC는 지금까지 12건이 넘는 비트코인ETF 신청을 모두 거절해왔다. 이에 윌셔 피닉스와 비트와이즈는 최근 SEC에 각각 서신을 발송, 비트코인의 시세조종을 우려할 필요가 없다고 강조했다. ...
  • 크립토맘, 비트코인ETF 옹호… SEC 떠나면 누가 대변하나

    크립토맘, 비트코인ETF 옹호… SEC 떠나면 누가 대변하나

    [출처: 위키미디어] '크립토 맘'으로 알려진 헤스터 피어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은 SEC가 최근 윌셔 피닉스의 비트코인ETF 신청을 거부한 데 대해 반대 성명을 발표했다. SEC가 {{BTC}} 관련 상품에 관해선 유독 편파적이고 불공평한 기준을 세운다는 게 주요 내용이다. 피어스 위원은 “SEC는 법 규정을 잘못 해석했고, 심지어 심사마다 일관되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미국 증권거래위, KT 상품권깡 조사 나섰다

    [단독] 미국 증권거래위, KT 상품권깡 조사 나섰다 유료

    서울 광화문 KT 사옥 입구 [중앙포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KT를 상대로 속칭 '상품권 깡(할인판매)'과 관련해 회계 조사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KT 내부 사정에 정통한 관계자에 따르면 SEC는 KT가 상품권을 구입했다가 이를 현금으로 바꾼 뒤 국회의원 '쪼개기 후원'을 한 문제와 관련해 회계자료 등을 요구하고 나섰다. KT는 국내 ...
  • [단독] 미국 증권거래위, KT 상품권깡 조사 나섰다

    [단독] 미국 증권거래위, KT 상품권깡 조사 나섰다 유료

    서울 광화문 KT 사옥 입구 [중앙포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KT를 상대로 속칭 '상품권 깡(할인판매)'과 관련해 회계 조사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KT 내부 사정에 정통한 관계자에 따르면 SEC는 KT가 상품권을 구입했다가 이를 현금으로 바꾼 뒤 국회의원 '쪼개기 후원'을 한 문제와 관련해 회계자료 등을 요구하고 나섰다. KT는 국내 ...
  • 미 SEC “벌금, 골드먼삭스가 끝이 아니다”

    SEC “벌금, 골드먼삭스가 끝이 아니다” 유료

    “골드먼삭스가 끝이 아니다.” 골드먼삭스로부터 5억5000만 달러의 벌금을 받아낸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메리 샤피로(사진) 위원장이 다시 월가를 겨냥했다. 그는 20일(현지시간) 미 하원 금융소위원회 청문회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뉴욕 타임스(NYT)가 인터넷판에서 전했다. 샤피로 위원장은 “2008년 금융위기를 시장 전체로 확산시킨 부채담보부증권(CDO)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