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MB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MB 겨눈 검찰의 칼

조인스

| 지면서비스
  • MB정부 장관에 훈장 추진…문 정부 장관도 수혜? 유료

    문재인 정부가 이명박(MB) 정부 말기에 재임한 장·차관들에게 정부 포상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대상자는 총 98명으로 늦어도 내년 1월 말까지는 포상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이는 박근혜 정부 시절 장·차관들까지로 대상이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정부 관계자는 3일 “전임 정부 때 못 받았던 분들을 대상으로 다시 추진하는 것”이라며 “한꺼번에 ...
  • 대검 “세월호 재수사” 특별수사단 설치…단장은 MB·한명숙 잡은 임관혁

    대검 “세월호 재수사” 특별수사단 설치…단장은 MB·한명숙 잡은 임관혁 유료

    임관혁. [뉴스1] 검찰이 세월호 참사를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전면 재수사에 착수한다. 대검찰청 산하에 특별수사단(특수단)을 설치하고 대검이 직접 수사를 지휘할 방침이다. 세월호 수사 축소 외압 의혹과 관련해 당시 법무부 장관이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수사 선상에 오를 수도 있어 정치권에도 상당한 파문이 일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대검은 6일 “...
  • 검찰 심야조사, 문 정부 2년이 MB 정부 5년치보다 많았다

    검찰 심야조사, 문 정부 2년이 MB 정부 5년치보다 많았다 유료

    심야(深夜)시간 조사는 피조사자 인권 차원의 문제로 지적돼 온 검찰의 오랜 수사 관행 중 하나다. 법무부가 2003년 훈령 '인권보호수사준칙'을 제정하면서 자정 이후 심야조사를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2006년에는 ▶피조사자나 변호인 동의가 있거나 ▶공소시효가 임박했거나 ▶체포기간 내 구속 여부 판단을 위해 신속한 조사 필요성이 있을 때만 대검찰청 인권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