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BO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오심 논란 아쉬움 … KBO 개선 의사

    오심 논란 아쉬움 … KBO 개선 의사 유료

    ... 연합뉴스 제공 24일 잠실 LG-KT전에서 정근우(38·LG)의 태그업 득점 무효는 오심 논란을 낳았다. 태그업 관련 사항은 비디오 판독 대상에 포함되지 않아 판정이 번복될 여지조차 없었는데, KBO는 향후 논의를 통해 개선하겠다는 태도다. 상황은 이랬다. 4-4로 맞선 3회 말 1사 1·3루에서 유강남의 외야 플라이 때, 3루 주자 정근우가 태그업을 시도해 상대 우익수 멜 로하스 주니어의 ...
  • 1년만 쉬고 나면 강정호 또 야구한다

    1년만 쉬고 나면 강정호 또 야구한다 유료

    강정호 메이저리그(MLB)에서 뛰었던 내야수 강정호(33·사진)가 KBO리그로 복귀할 길이 열렸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5일 서울 도곡동 야구회관에서 상벌위원회를 열어 강정호의 징계를 심의했다. KBO는 강정호에게 KBO리그 선수 등록 시점으로부터 1년간 유기 실격 및 봉사활동 300시간의 제재를 부과하기로 했다. 미국 텍사스 주에 머물고 있는 강정호는 ...
  • 1년만 쉬고 나면 강정호 또 야구한다

    1년만 쉬고 나면 강정호 또 야구한다 유료

    강정호 메이저리그(MLB)에서 뛰었던 내야수 강정호(33·사진)가 KBO리그로 복귀할 길이 열렸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5일 서울 도곡동 야구회관에서 상벌위원회를 열어 강정호의 징계를 심의했다. KBO는 강정호에게 KBO리그 선수 등록 시점으로부터 1년간 유기 실격 및 봉사활동 300시간의 제재를 부과하기로 했다. 미국 텍사스 주에 머물고 있는 강정호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