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경기 연속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8게임째 풀타임 출장 이영표 성적은 '평범'

    ... 2위 아스널(8승2무3패.승점 26)을 여유있게 앞서 선두를 질주했고 토트넘은 승점 24로 5위까지 올라섰다. 이해준 기자 서정원 4경기연속골 불발 서정원(35.SV리트)이 05~06 오스트리아 프로축구1부리그(분데스리가) 4경기 연속골 도전에 실패했다. 서정원은 27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FC슈퍼푼트와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어 팀의 1-0승에 ...
  • 'EPL 아시아 최다골' 손흥민, 그의 '20골 역사'를 돌아보다

    'EPL 아시아 최다' 손흥민, 그의 '20 역사'를 돌아보다

    ... 15일·화이트 하트레인) 무려 4경기 연속골이 손흥민의 발에서 나왔다. 32라운드 본머스전에서 전반 19분에 케인의 패스를 받아 로 연결시켰다. 4경기 연속골이 터지는 순간이었다. 프리미어리그 진출 뒤에 개인 최다 연속 경기 이었다. 토트넘은 다시 한 번 4-0 대승을 만들었다. 17·18호 (2017년 5월 19일·킹파워스타디움) 잉글랜드 무대를 밟은 ...
  • [IS분석]'수원 제압' 가시와, 그들이 한국에 강한 까닭은?

    [IS분석]'수원 제압' 가시와, 그들이 한국에 강한 까닭은?

    ... 정대세가 돌파에 성공한 뒤 올려준 패스가 좋았다. '일본 킬러' 염기훈은 J리그 구단 상대로 6경기 연속 공격포인트(4 3도움)에 성공했다. 올 시즌 ACL에서 2번째 (3도움)이자. 시즌 ... 알네이비(UAE) 주심은 가차 없이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레안드로가 침착하게 밀어 넣으며 경기를 뒤집었다. 브라질 출신의 공격수 레안드로는 올 시즌 ACL에서 4(6경기)을 넣었다. ...
  • [IS분석]'철학 대결' 울산-수원, 1-1 무승부로 끝나다

    [IS분석]'철학 대결' 울산-수원, 1-1 무승부로 끝나다

    ... 카이오(28·수원)가 동점골을 뽑으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염기훈(32·수원)은 카이오의 을 도우며 7경기 연속 공격포인트(4·4도움) 행진을 이어갔다. 리그에서는 5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다. ... 김태환이 뛰어 들어 잡았다. 김태환은 노동건을 따돌리고 왼발 크로스를 올렸고, 이를 임창우가 빈 대에 머리로 꽂아 넣었다. 수원은 올 시즌 10경기 연속 실점 기록을 이어갔다. 울산의 1-0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EPL 아시아 최다골' 손흥민, 그의 '20골 역사'를 돌아보다

    'EPL 아시아 최다' 손흥민, 그의 '20 역사'를 돌아보다 유료

    ... 15일·화이트 하트레인) 무려 4경기 연속골이 손흥민의 발에서 나왔다. 32라운드 본머스전에서 전반 19분에 케인의 패스를 받아 로 연결시켰다. 4경기 연속골이 터지는 순간이었다. 프리미어리그 진출 뒤에 개인 최다 연속 경기 이었다. 토트넘은 다시 한 번 4-0 대승을 만들었다. 17·18호 (2017년 5월 19일·킹파워스타디움) 잉글랜드 무대를 밟은 ...
  • '대구 메시' 김대원 축구엔 바둑처럼 '수 읽기'가 있다

    '대구 메시' 김대원 축구엔 바둑처럼 '수 읽기'가 있다 유료

    ... 선보였다. 올 시즌에는 브라질 듀오 에드가(32)-세징야(30)와 공격 삼각편대를 이뤄 대구발 돌풍을 이끌고 있다. 개막 이후 4경기 연속 무패(3승1무)를 질주 중이다. 브라질 20세 이하(U-20) 대표팀 출신 에드가는 4경기 연속골(5), 중원사령관 세징야는 4경기 연속 어시스트(5도움)를 기록 중이지만, 대구 공격의 화룡점정은 김대원이라는 평가다. 두 ...
  • '대구 메시' 김대원 축구엔 바둑처럼 '수 읽기'가 있다

    '대구 메시' 김대원 축구엔 바둑처럼 '수 읽기'가 있다 유료

    ... 선보였다. 올 시즌에는 브라질 듀오 에드가(32)-세징야(30)와 공격 삼각편대를 이뤄 대구발 돌풍을 이끌고 있다. 개막 이후 4경기 연속 무패(3승1무)를 질주 중이다. 브라질 20세 이하(U-20) 대표팀 출신 에드가는 4경기 연속골(5), 중원사령관 세징야는 4경기 연속 어시스트(5도움)를 기록 중이지만, 대구 공격의 화룡점정은 김대원이라는 평가다. 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