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20학년도 대학입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응시생 49만명 역대 최저…수시 미달 늘어 정시모집 인원 증가할 듯

    응시생 49만명 역대 최저…수시 미달 늘어 정시모집 인원 증가할 듯 유료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생이 사상 처음으로 50만 명 아래로 떨어졌다. 학령인구가 감소하고 대입 수시모집 확대로 수능 점수 필요성이 줄어든 데 따른 결과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 8년 만에 바뀐 '수능 샤프'…비밀인데 수험생들은 다 안다 전체 수능 응시 인원은 줄었지만 2020 학년도 대학모집 정원은 34만7866명으로 지난해(34만8834명)와 비슷한 수준이다. 입시전문가들은 ...
  • “국어·영어 작년보다 쉽게 출제…수학이 승부처 될 것”

    “국어·영어 작년보다 쉽게 출제…수학이 승부처 될 것” 유료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4일 오후 서울 순화동 이화외고에서 시험을 마친 수험생이 마중 나온 가족과 웃으며 만나고 있다. [뉴스1] 14일 치러진 2020학년도 ... 하지만 중·상위권 수험생에겐 어려웠을 법한 문항들이 적지않아 체감 난이도는 상당한 편이었다. 입시 전문가 사이에선 “국어와 영어가 지난해보다 다소 쉽게 출제돼 상대적으로 까다로웠던 수학이 승부처가 ...
  • [라이프 트렌드] 토플·SAT 성적 없어도 한국 고교 내신 4등급에 들면 입학 가능

    [라이프 트렌드] 토플·SAT 성적 없어도 한국 고교 내신 4등급에 들면 입학 가능 유료

    미국 텍사스주에 있는 앤젤로주립대 전경. [사진 앤젤로주립대] 이틀 후인 11월 14일은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지는 날이다. 54만 명 넘는 수험생의 희비가 엇갈리는 날이기도 하다. 하지만 기대했던 성적을 받지 못했더라도 대학 진학을 포기할 필요는 없다. '입시는 전략'이란 말이 있듯 내신만으로 좋은 대학에 입학할 수 있는 기회가 아직 열려 있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