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힘을 내요 미스터 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강동원·손호준·차승원 'YG 재계약' 완료(종합)

    강동원·손호준·차승원 'YG 재계약' 완료(종합)

    ... 있는 상황. 강동원은 영화 '반도(연상호 감독)'를 통해 국내 스크린에 컴백하고, 할리우드 영화 '쓰나미 LA' 개봉도 앞두고 있다. 지난해 '힘을 내요, 미스터 '로 관객들과 만났던 차승원은 현재 재난 코미디 영화 '싱크홀' 촬영에 한창이다. 손호준은 JTBC '우, 사랑했을까'로 복귀한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 "개연성 촉매제" 조한철, '백두산' 숨은 주역

    "개연성 촉매제" 조한철, '백두산' 숨은 주역

    ... 복귀시켜 임무를 수행하게 만들 촉매제가 필요했고, 그 역할을 해준 이가 바로 조한철. 스토 발단을 야기하고 개연성을 부여하는, 영화 속 매우 중요한 인물로 위치한다. 그간 조한철은 ... 2018년 개봉한 '신과함께-인과 연'에 이어 2019년 '국가부도의 날', '배심원들', '힘을 내요, 미스터 ', '로망' 등 장르를 넘나들며 대중들에게 압도적인 연기력을 확인시켰다. ...
  • 비수기 성수기도 없다..韓극장가 디즈니로 재편

    비수기 성수기도 없다..韓극장가 디즈니로 재편

    ... 여럿 등장했다. 지난 추석 개봉 영화 가운데 '타짜: 원 아이드 잭'은 222만 명을 동원하며 손익분기점 260만 명을 넘기지 못했다. 손익분기점 200만 명인 '힘을 내요, 미스터 '는 최종 스코어 118만 명에 그치고 말았다. 이쯤 되니 비수기와 성수기의 경계가 희미해졌다. 대신 디즈니 영화가 개봉하는 시기가 곧 성수기가 됐다. '어벤져스: ...
  • "열일 아이콘" 조한철 '아무도모른다' 합류, TV·스크린 종횡무진

    "열일 아이콘" 조한철 '아무도모른다' 합류, TV·스크린 종횡무진

    ... 달라졌을까"라는 화두를 던지는 드라마로 경계에 선 아이들, 그리고 아이들을 지키고 싶었던 어른들의 미스터 감성 추적극이다. 앞서 김서형과 류덕환이 캐스팅 되며 주목 받았다. 조한철은 극중 신성재단의 ... 출연 소식 외에도 조한철의 열일 행보는 2019년 하반기까지 계속된다. 지난 9월 개봉한 '힘을 내요, 미스터 '에서 눈에 띄는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데 이어, 13일 개봉하는 '블랙머니'에서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비수기 성수기도 없다..韓극장가 디즈니로 재편

    비수기 성수기도 없다..韓극장가 디즈니로 재편 유료

    ... 여럿 등장했다. 지난 추석 개봉 영화 가운데 '타짜: 원 아이드 잭'은 222만 명을 동원하며 손익분기점 260만 명을 넘기지 못했다. 손익분기점 200만 명인 '힘을 내요, 미스터 '는 최종 스코어 118만 명에 그치고 말았다. 이쯤 되니 비수기와 성수기의 경계가 희미해졌다. 대신 디즈니 영화가 개봉하는 시기가 곧 성수기가 됐다. '어벤져스: ...
  • '추석 빅매치' 마동석 웃고 박정민 안도, 차승원 울었다(종합)

    '추석 빅매치' 마동석 웃고 박정민 안도, 차승원 울었다(종합) 유료

    ... 덜도 없는 본전을, 코미디로 감싼 신파극은 눈물만 남았다.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손용호 감독)'와 '타짜: 원 아이드 잭(권오광 감독)', '힘을 내요, 미스터 (이계벽 감독)'가 올 추석 빅3로 지난 11일 동시 개봉한 가운데, 최종 승자 자리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차지했다. 개봉 첫날 1위로 출발한 ...
  • [인터뷰②] 차승원 "노메이크업으로 연기…내가 나다워지기 위해"

    [인터뷰②] 차승원 "노메이크업으로 연기…내가 나다워지기 위해" 유료

    ... 12년 만에 고향으로 돌아왔다. '이장과 군수'(2007) 이후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이계벽 감독)'를 통해 본업인 코미디 장르로 복귀했다. '힘을 ... 많이 있지 않나. 뉴스를 보면 남을 위해 희생하는 분들의 일들이 정말 많다. 한 귀퉁이에는 우 사회에 온기를 불어넣어주는 직업군들이 있다. 소방관 분들이 단연 으뜸이라고 생각한다. 사회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