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회사 입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앙시평] 정년 연장 논의 더 이상 늦출 수 없어

    [중앙시평] 정년 연장 논의 더 이상 늦출 수 없어 유료

    ... 것일 텐데, 기여하는 기간을 늘릴 수 있는 방법은 정년 연장 이외에 뚜렷한 것이 없다. 물론 기업 입장에서 정년 연장은 감당하기 매우 힘든 부담이다. 근로자의 입장도 다르지 않다. 직장이 좋아서 다니는 것이라면 모를까 나이가 60을 넘어가며 노화는 확실한데 회사와 후배들에게 눈칫밥 먹어가며 그들과 경쟁해야 하는 게 달가울 리 없다. 청년은 그렇지 않아도 내가 ...
  • 주호영 “신한울 공사 재개를” 문 대통령 “원전 과잉 상태”

    주호영 “신한울 공사 재개를” 문 대통령 “원전 과잉 상태” 유료

    ... 전했다.) ━ ③ 원전 ▶주 원내대표 =“신한울 3·4� “신한울 3·4호기는 계약회사와 지역의 어려움을 고려해, 또 에너지 전환 정책의 연착륙을 위해서라도 공사해야 한다.” ▶문 ... 되지 않았다. 앞으로의 과제다.” ▶주 원내대표 =“보상 관련 � “보상 관련 할머니 입장이 제대로 반영하지 않아 '윤미향 사태'가 불거졌다.” ━ ⑥ 통합 ▶주 원내대표 =“대통령 ...
  • 경제단체 30곳 “노동계 고통분담 없이 고용유지 불가능”

    경제단체 30곳 “노동계 고통분담 없이 고용유지 불가능” 유료

    ... 정세균 국무총리 주관으로 첫발을 뗀 '노사정대표자회의'에 대해 “의미가 크다”며 “노동계도 회사를 함께 살리는 임금과 고용의 대타협 차원에서 상당 수준의 고통 분담에 대승적으로 협조해주기를 ... 반면, 경영계는 임금 인상 자제와 노동시간 유연화 등 기업 부담을 덜기 위한 조치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이날 서울에서 열린 경제단체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정승일(왼쪽 다섯째)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