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형사 1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동훈과 공모 강조하려 녹취록에 없는 말 공소장 넣었다

    한동훈과 공모 강조하려 녹취록에 없는 말 공소장 넣었다 유료

    ... 비교했더니 한 검사장 발언이 원래와 다르게 기재된 것으로 나타났다. 검찰이 두 사람 간 공모 입증에 불리한 대화는 빼고 대화 순서를 섞어놓은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부장 정진웅)는 공소장에서 “피고인 이동재는 '그때 말씀하시는 것도 있고, 수사는 수사대로 하되 백○○를 시켜 유시민을 찾고 있다. 이철의 와이프를 찾아다니고 있다'는 취지로 말하고, ...
  • 지휘권까지 발동했던 추미애, 채널A 의혹 수사 책임론

    지휘권까지 발동했던 추미애, 채널A 의혹 수사 책임론 유료

    ... 문구는 넣지 못했다. 하지만 검찰 안팎의 비판과 내부 이견 및 '검사 육탄전' 관련 감찰이 진행 중임에도 불구하고 한동훈 검사장 관련 수사는 계속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부장 정진웅)는 5일 이 전 기자 등을 재판에 넘기면서 한 검사장을 공범으로 적시하지 못했다. 지난달 24일 검찰수사심의위원회의 수사 중단 및 불기소 권고를 무시하고 수사를 강행했지만 이른바 ...
  • 채널A 의혹 '한동훈 공범' 적시 못하면서 검·언 유착이라니…

    채널A 의혹 '한동훈 공범' 적시 못하면서 검·언 유착이라니… 유료

    ... 기자와 범행을 공모했다는 의혹을 받는 한동훈(47·사법연수원 27기) 검사장은 이번 공소장에선 공모 혐의 등이 모두 빠졌다. 검찰은 한 검사장의 '비협조'를 이유로 들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부장 정진웅)는 5일 이 전 기자를 형법상 강요 미수 혐의로 구속기소하면서 동료인 백모(30) 기자도 같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 전 기자와 백 기자는 공모해 수감 중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