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지 시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흑인 “내 아이 위해 나섰다”…백악관 앞 '대통령의 교회' 불타

    흑인 “내 아이 위해 나섰다”…백악관 앞 '대통령의 교회' 불타 유료

    ━ 박현영 워싱턴특파원 현지 르포 “미래의 내 아들과 딸이 언제 경찰에 붙잡혀 가 목숨을 잃을지 모르는 불안한 나라에서 어떻게 살 수 있겠습니까. 미국은 문을 닫아야 합니다.”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미 워싱턴 백악관 인근의 인종차별 철폐 요구 시위 현장에서 만난 흑인 여성 미아 윌리엄스(26)는 “나와 엄마, 할머니는 아버지와 오빠가 사고를 당할까 봐 ...
  • 4줄짜리 악보 840번 친 피아니스트…곡명 '짜증' 미션 완수

    4줄짜리 악보 840번 친 피아니스트…곡명 '짜증' 미션 완수 유료

    ... 되는 소절을 피아노로 840번 반복해서 연주하기. 독일 피아니스트 이고르 레비트(30)가 15시간 30분 동안 한 일이다. 레비트는 베를린의 한 스튜디오에서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오후 2시부터 ... 반대했다. 20세기 괴짜 아티스트 존 케이지도 1963년 뉴욕에서 피아니스트 10명과 함께 18시간 동안 '짜증'을 연주했다. 1970년엔 피터 에반스가 독주에 나섰지만, 595번 반복 후 포기했다. ...
  • [사진] 시위대 백악관 앞 몰려들자, 트럼프 지하벙커로 피신

    [사진] 시위대 백악관 앞 몰려들자, 트럼프 지하벙커로 피신 유료

    ...위대 백악관 앞 몰려들자, 트럼프 지하벙커로 피신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의 사망으로 미 전역에서 벌어지고 있는 인종 차별 철폐 요구 시위가 백악관 앞까지 번졌다.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백악관 앞에서 시위대와 경찰이 대치하는 가운데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워싱턴에서 처음 시위가 발생한 지난달 29일에는 수백 명의 시위대가 백악관 주변에 몰려들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