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역 의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철호 칼럼] “정치인과 기저귀는 자주 갈아야 한다”

    [이철호 칼럼] “정치인과 기저귀는 자주 갈아야 한다” 유료

    이철호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김세연 한국당 의원의 총선 불출마와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의 제도권 정치 은퇴 선언은 놀라운 일이다. 정치적 자산이 남다른 두 사람이 대담하게 기득권을 ... 파괴력을 보이지 않는 것은 연말까지 선거법 개정 등이 남아있는 상태에서 여야 지도부가 굳이 현역 의원들을 자극해 변수를 만들지 않으려는 현실적인 이유도 깔려 있다. 하지만 정치가 생물이 아니라 ...
  • 김세연 “한국당 이제 수명 다해…깨끗이 해체를”

    김세연 “한국당 이제 수명 다해…깨끗이 해체를” 유료

    김세연 자유한국당 의원이 17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내년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뒤 자리를 떠나고 있다. 3선의 김 의원은 이날 '자유한국당은 이제 수명을 다했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 오기까지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역사적 책임을 져야 한다. 불출마를 자발적으로 하든, 현역 의원 전원의 대결단이 당 차원에서 일어나든 두 대표가 깊이 고민해야 한다. 지도부에서 용단을 ...
  • 임종석·김세연 불출마…물갈이 방아쇠 당겼다

    임종석·김세연 불출마…물갈이 방아쇠 당겼다 유료

    ... 오전 11시30분, 국회 정론관이 술렁였다. 단상엔 김세연(47·3선·부산 금정) 자유한국당 의원이 섰다. 당 지도부에도 알리지 않은 깜짝 회견이었다. “저는 오늘 제21대 총선 불출마를 ... 다수 물갈이하곤 빈 자리엔 신진 인사를 영입해 123석을 얻어 승리했다. 총선에서 이처럼 '현역 불출마' 및 '세대교체'는 승리 방정식 중 하나였다. 하지만 최근 불출마 선언의 대부분이 경쟁력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