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허위공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국 모친·부인·제수 얽힌 명의신탁…검찰 “재산 지키기에 일가족 관여” 유료

    ... 문제를 조 전 장관이 알았을 것이라 보고 있다. 조 전 장관의 동생 조모(52)씨는 웅동학원 허위소송 혐의(배임)로 구속기소됐다. 20일 법무부가 국회에 제출한 조씨의 공소장 등에 따르면 조씨 ... 며느리인 정 교수로 올려놓은 건 채무 때문이라고 본다. 박 이사장과 조씨 등은 웅동학원 이전 공사 당시 은행에서 수십억원을 빌리면서 연대 보증을 섰고 이를 갚지 못해 거액의 빚을 떠안게 됐다. ...
  • 조국 “묵비권 피의자 무기” 민정수석 때 쓴 논문대로 했다

    조국 “묵비권 피의자 무기” 민정수석 때 쓴 논문대로 했다 유료

    ... 적용했다. 공소장에서 검찰은 조씨가 재산을 지키기 위해 부모가 이사장인 웅동학원을 상대로 허위공사 대금 청구 소송을 벌이고 아내와 위장이혼을 하는 과정 등을 구체적으로 밝혔다. 공소장엔 ... 교사 채용 비리에 대한 언론 보도가 나오자 조씨가 조 전 장관 측에 거짓 해명하고, 공범에게 허위 사실을 담은 확인서를 만들라고 지시한 혐의도 받고 있다. 박태인·김수민·김민상·백희연 기자 ...
  • 채용 뒷돈 전달한 2명 구속, 받은 조국 동생은 풀려났다

    채용 뒷돈 전달한 2명 구속, 받은 조국 동생은 풀려났다 유료

    ...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9일 새벽 “현 단계에서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영장을 기각했다. 검찰은 “납득할 수 없다”며 “재청구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씨는 공사대금 채권을 두고 웅동학원과 허위소송을 벌여 법인에 손해를 끼친 혐의와 교사 채용 대가로 지원자들에게서 뒷돈 2억원 안팎을 수수한 혐의를 받았다. 조씨에게 돈을 전달한 혐의를 받은 두 명은 이미 구속됐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