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경제

통합 검색 결과

중앙그룹 서비스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경제 브리핑] 닛산, 한국 시장에서 철수 유료

    닛산이 한국 시장에서 철수하기로 결정했다. 28일 니혼게이자이신문 등에 따르면 이는 닛산 구조조정 계획의 일환이다. 인도네시아 공장과 스페인 바르셀로나 공장도 폐쇄할 예정이다. 닛산은 2019회계연도(2019년 4월~2020년 3월)에 연결 재무제표 기준 6712억엔(약 7조7185억원)의 순손실을 기록한 상태다.
  • [경제 브리핑] 닛산, 한국 시장에서 철수 유료

    닛산이 한국 시장에서 철수하기로 결정했다. 28일 니혼게이자이신문 등에 따르면 이는 닛산 구조조정 계획의 일환이다. 인도네시아 공장과 스페인 바르셀로나 공장도 폐쇄할 예정이다. 닛산은 2019회계연도(2019년 4월~2020년 3월)에 연결 재무제표 기준 6712억엔(약 7조7185억원)의 순손실을 기록한 상태다.
  • 한국 커지는 미·중 딜레마, 경제·안보분야 통합해 대비 유료

    중국 전인대가 홍콩보안법 통과를 강행한 데 대해 한국은 “영향이 제한적”이라고 밝혔지만, 일본은 주일 중국대사를 초치하는 등 깊은 우려를 드러냈다. 외교부 당국자는 28일 미·중 전략 경쟁 등에 대응하기 위해 외교전략조정 회의와 관련, “이날 회의는 홍콩 국가보안법 등 구체적인 현안에 대한 논의는 없었다. 미·중 갈등의 영향이 현재까지는 제한적”이라고 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