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잊지 않겠습니다, 고 정영진 하사” 66년 만에 전달한 화랑무공훈장

    “잊지 않겠습니다, 고 정영진 하사” 66년 만에 전달한 화랑무공훈장 유료

    6·25 전쟁 중 화살머리고지에서 전사한 정영진 하사의 아들 해수씨 가 27일 선친을 대신해 화랑무공훈장을 받았다. 66년 만이다. [사진 육군] 6·25 전쟁 전사자에게 전달되지 못한 무공훈장이 66년 만에 유족에게 수여됐다. 최대 격전지인 화살머리고지에서 유해로 발견된 전사자가 신원 확인을 거쳐 훈장을 되찾게 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27일 육군에 ...
  • 휴가 중 성전환 하사 “계속 복무하겠다”…군 어찌하오리까

    휴가 중 성전환 하사 “계속 복무하겠다”…군 어찌하오리까 유료

    삽화 현역 부사관이 남성에서 여성으로 성전환 수술을 받은 뒤 여군으로 복무하겠다고 요구하는 초유의 상황이 벌어졌다. 16일 육군과 군인권센터에 따르면 육군 전차부대에서 전차 조종수로 복무해 온 20대 남성 A하사가 지난해 11월 말 2주 간의 휴가를 얻어 태국으로 출국해 성전환 수술을 받았다. 육군 부대는 지난해 7월께 A하사가 성 정체성 혼란을 겪고 있...
  • 평균수명 늘어도…장교·하사임용 27세 제한 58년째 제자리

    평균수명 늘어도…장교·하사임용 27세 제한 58년째 제자리 유료

    ━ 공무원 응시연령 폐지 10년 해군 장교를 준비 중인 문모(29)씨가 서울 노량진 학원가에서 장교·부사관 전문학원 간판을 바라 보고 있다. 문씨는 '장교 임용 연령을 30세로 제한한 규정은 부당하다“고 말했다. 강정현 기자 서울 노원구 문모(29)씨의 어릴 적 장래 희망은 장군이었다. 육군사관학교에 지원했지만 낙방했다. 아쉬운 마음을 뒤로하고 일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