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피의자 호송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가중처벌 무서워서 도망갔다” 호송 중 달아났던 절도 피의자

    “가중처벌 무서워서 도망갔다” 호송 중 달아났던 절도 피의자

    [연합뉴스] 호송 중 달아났다가 3일 만에 붙잡힌 절도 피의자는 같은 범행으로 집행유예 중인 상태에서 가중 처벌을 우려해 도주한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부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전 부산 수영구 한 병원에서 치료 뒤 달아났던 A(22)씨는 경찰 조사에서 침입 절도죄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상태에서 징역형 등 가중처벌을 받는 게 두려워 도망갔...
  • [뉴스브리핑] 병원 치료 절도 피의자, 호송 경찰 따돌리고 도주

    [뉴스브리핑] 병원 치료 절도 피의자, 호송 경찰 따돌리고 도주

    1. 병원 치료 절도 피의자, 호송 경찰 따돌리고 도주 절도 혐의로 구속된 피의자가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도중 호송 경찰들을 따돌리고 달아났습니다. 오늘(19일) 오전 8시쯤 부산시 수영구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마친 절도범 A씨가 호송차에 타기 전 형사들을 밀치고 달아났습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형사들을 비상 소집해 A씨를 쫓고 있습니다. 2. WHO ...
  • 호송차로 이동하는 남양주 택시기사 폭행사건 피의자

    호송차로 이동하는 남양주 택시기사 폭행사건 피의자

    【의정부=뉴시스】 이호진 기자 = 13일 의정부지법에서 진행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마친 남양주 택시기사 폭행사건 피의자 김모(40)씨가 호송차로 이동하고 있다. 김씨는 지난 10일 오전 4시30분께 경기 남양주시 호평동 택시 안에서 기사 이모(62·여)씨를 폭행한 뒤 도주했다가 16시간 만에 자수했다. 2019.02.13. asake@newsis.com
  • 호송차로 이동 중인 택시기사 폭행사건 피의자

    호송차로 이동 중인 택시기사 폭행사건 피의자

    【의정부=뉴시스】 이호진 기자 = 13일 의정부지법에서 진행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마친 남양주 택시기사 폭행사건 피의자 김모(40)씨가 호송차로 이동하고 있다. 김씨는 지난 10일 오전 4시30분께 경기 남양주시 호평동 택시 안에서 기사 이모(62·여)씨를 폭행한 뒤 도주했다가 16시간 만에 자수했다. 2019.02.13. asake@newsis.com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찜찜한 '피의자 호송 거부' 유료

    "경찰의 입장을 너무 몰라주는 것 아니야?" 경찰이 검찰 직수사건(검찰이 직접 수사한 사건)의 피의자 호송을 거부했다가 4일 만에 번복한 9일 저녁, 친분이 있는 경찰관이 기자에게 전화를 걸어왔다. 지난 수십년간 검찰이 법적 근거도 없는 일을 경찰에게 시켜온 것을 알고나 있느냐는 항의였다. 경찰이 검찰 피의자 호송을 거부한 것은 경찰에게 업무를 전가하는 잘...
  • 경찰, 피의자 호송거부 철회 유료

    검찰과 경찰이 피의자 호송 문제로 마찰을 빚었다. 9일 경찰의 호송거부로 피의자의 영장실질심사가 무산되고 유치장 입감이 지연되는 등 사법시스템이 일시 중단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경찰청은 4일 검찰이 직접 수사한 사건의 피의자 호송이 법에 규정돼 있지 않은 만큼 이를 거부하라고 일선 경찰서에 지침을 내렸다. 경찰은 파문이 확산되자 이날 "지침을 당분간...
  • "검찰서 직접 수사한 사건 피의자 호송하지 마라" 유료

    경찰이 검찰 직수사건(검찰이 직접 수사한 사건)의 피의자를 호송하는 업무를 거부하기로 해 검경 간에 또 한번 마찰이 예상된다. 경찰청은 최근 충남경찰청에 보낸 공문에서 "검찰이 경찰서 유치장에 피의자의 입감을 의뢰하거나 영장실질심사 과정 등에서 경찰관에게 신병을 인수.인계하게 하는 것은 법적인 근거가 없는 부당한 업무 지시"라며 "경찰관은 이를 이행할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