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리미어리그 경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프리미어리그 압박 뚫어라 … 첫 경기 치른 손흥민의 숙제

    프리미어리그 압박 뚫어라 … 첫 경기 치른 손흥민의 숙제 유료

    손흥민 '기대할 만 하다.' '돌파구를 찾지 못했다.' 13일(한국시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데뷔전을 치른 손흥민(23·토트넘)에 대한 영국 현지의 평가가 엇갈렸다. 활발한 움직임은 돋보였지만 새 팀의 전술과 프리미어리그의 빠르고 거친 스타일에 적응해야 하는 숙제를 안았다. 손흥민은 선덜랜드와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 후반 16분까지 뛰었다. 특히 ...
  • 이영표 프리미어리그 50경기 출장 유료

    "이제는 프리미어리그가 어떤 방법으로 진행되고, 어떻게 축구를 하는지 알게 됐다." '초롱이' 이영표(30.토트넘 홋스퍼)가 어느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0경기에 출장했다. 이 중 49경기가 선발이다. 이영표는 5일(한국시간) 런던 업튼 파크에서 열린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원정경기에 왼쪽 윙백으로 나와 풀타임을 소화했다. 네덜란드 에인트호번에서 2005...
  • 한국 - 토고 경기 주심은 프리미어리그 '칼 심판'

    한국 - 토고 경기 주심은 프리미어리그 '칼 심판' 유료

    한국 축구대표팀의 독일 월드컵 본선 첫 경기인 토고전의 주.부심 3명이 모두 잉글랜드 출신 심판으로 정해졌다. 독일 월드컵 조직위원회가 4일(한국시간) 발표한 1차전(16경기) 주.부심 명단에 따르면 13일 오후 10시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한국-토고전 주심은 그레이엄 폴(43.사진)이며 부심은 필립 샤프(42)와 글렌 터너(42)다. 대기심 2명에는 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