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스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인터뷰] 김태형 감독, "올해 목표도 우승, 주장은 오재원"

    [IS 인터뷰] 김태형 감독, "올해 목표도 우승, 주장은 오재원" 유료

    ... 불참했다. 두산은 올 시즌에도 강력한 우승 후보다. 외국인 에이스 조시 린드블럼이 메이저리그로 복귀해 변수가 발생했지만, KT에서 뛰던 라울 알칸타라를 영입했다. 무엇보다 오프시즌 동안 포스팅 시스템(비공개 경쟁입찰)으로 메이저리그 진출을 시도했던 김재환이 팀에 잔류했다. 지난해 리그 최다안타 타이틀을 거머쥔 외국인 타자 호세 페르난데스까지 재계약한 상황. 전력이 대부분 유지됐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