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펜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심 선언과 가짜 폭로…혼돈의 메이저리그

    양심 선언과 가짜 폭로…혼돈의 메이저리그 유료

    ... 이 보도가 사실이라면 오프시즌을 뒤흔드는 '사인 훔치기'는 또 다른 국면을 맞는다. 지난해 11월 마이크 파이어스 등 전 휴스턴 선수들은 “휴스턴이 월드시리즈에서 우승한 2017년 외야 펜스에 카메라를 설치해 상대 사인을 간파했다. 여기서 수집한 정보를 더그아웃으로 보냈고, 쓰레기통을 두들기는 방식으로 타자에게 상대 투수 구종을 알려줬다”고 폭로했다. 이는 2개월에 걸친 MLB ...
  • 양심 선언과 가짜 폭로…혼돈의 메이저리그

    양심 선언과 가짜 폭로…혼돈의 메이저리그 유료

    ... 이 보도가 사실이라면 오프시즌을 뒤흔드는 '사인 훔치기'는 또 다른 국면을 맞는다. 지난해 11월 마이크 파이어스 등 전 휴스턴 선수들은 “휴스턴이 월드시리즈에서 우승한 2017년 외야 펜스에 카메라를 설치해 상대 사인을 간파했다. 여기서 수집한 정보를 더그아웃으로 보냈고, 쓰레기통을 두들기는 방식으로 타자에게 상대 투수 구종을 알려줬다”고 폭로했다. 이는 2개월에 걸친 MLB ...
  • '사인 훔치기' 휴스턴, 단장-감독 자격 정지+드래프트 제한

    '사인 훔치기' 휴스턴, 단장-감독 자격 정지+드래프트 제한 유료

    ... 사무국은 14일(한국시간) 휴스턴발 사인 훔치기 관련 징계 내용을 발표했다. 이 사건은 마이크 파이어스 등 휴스턴에서 뛴 이력이 있는 선수들의 폭로로 시작됐다. 휴스턴이 2017시즌에 가운데 펜스 쪽에 카메라를 설치하고 상대 팀 사인을 알아낸 뒤, 휴지통을 두드리거나 휘슬을 불어서 타석에 선 타자에게 투수의 구종을 알려줬다는 내용이다. 휴스턴은 당해 월드시리즈 우승팀이다. 폭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