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중앙그룹 서비스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양질의 일자리, 정부 아닌 시장 해 만들자 유료

    19대 대선 당시 문재인 후보의 공약 1호는 '일자리'였다. 문 후보는 고령화와 4차 산업혁명이라는 도전에 맞서 일자리를 지키겠다며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 ▶노동시간 단축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원 인상을 약속했다. 대통령 취임사에서도 “일자리를 무엇보다 먼저 챙기겠다”고 말했다. 사흘 뒤엔 인천공항공사를 찾아 '비정규직 일자리 제로'를 선언했다. 청...
  • [사설] '합정부'의 초심으로 돌아가는 게 '촛불정신'이다 유료

    임기 반환점(10일)을 앞두고 받아든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성적표'는 참담하다. 불과 2년 반 만에 대통령 지지율이 반 토막 났다. 한국갤럽이 지난 3일 공개한 문 대통령에 대한 국정수행 평가 조사에 따르면, 취임 직후인 2017년(6월 1주) 84%이던 긍정 평가는 지난달 말(10월 5주) 44%로 떨어졌다. 대선득표율(41.1%)에 밑도는, 유례가 드...
  • [R&D 경영] 끊임없는 원천기술 개발 통해 미래 신소재 사업 주도

    [R&D 경영] 끊임없는 원천기술 개발 해 미래 신소재 사업 주도 유료

    효성은 주력제품에 대한 혁신과 함께 탄소섬유?폴리케톤 등 미래 신소재 사업을 주도할 수 있도 록 연구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사진은 안양연구소 탄소섬유 품질 검수 모습. [사진 효성그룹] 효성그룹은 원천기술에 대한 집념을 바탕으로 꾸준히 연구개발에 투자해 왔다. 효성이 스판덱스와 타이어코드 분야 글로벌 1등 메이커로 올라설 수 있었던 것도 원천기술을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