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탈모 예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국민대 김태종 교수 '탈모예방·모발관리 개발 연구'로 서울지방중소기업청상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 임산생명공학과 김태종 교수가 12월 5일(목) 2019년 산학연 서울지역협회 우수과제 전시회에서 서울지방중소기업청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서울특별시의 지원으로 서울지역 대학 및 연구기관의 200여명의 교수와 연구원들이 산학연협력 기술개발사업에 참여하여 수행한 연구 결과물 중에서 선발된 우수과제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 “환절기탈모, 관리만으로 예방할 수 있을까?”

    “환절기탈모, 관리만으로 예방할 수 있을까?”

    머리카락은 한없이 자라는 것이 아니라 정해진 수명 동안 자라다가 빠진다. 대개 3~5년 정도의 수명을 갖고 있으며 낮보다 밤에, 가을이나 겨울보다 봄, 여름에 성장이 빠르다. 하루 평균 50~80개 정도의 머리카락이 빠진다. 낮의 길이가 짧은 가을철에는 일조량이 적은 탓에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 분비가 증가한다. 테스토스테론 증가는 모낭을 축소하는 역할...
  • 환절기 탈모 예방 위한 두피 관리 'Dr.RGIII 홍삼 식초 토닉 샴푸 & 트리트먼트' 출시

    환절기 탈모 예방 위한 두피 관리 'Dr.RGIII 홍삼 식초 토닉 샴푸 & 트리트먼트' 출시

    Dr.RGIII 홍삼식초 토닉 샴푸&트리트먼트 환절기 피부 관리만큼 중요한 것이 두피관리다. 여름철에는 강한 자외선과 고온다습한 날씨가 두피를 괴롭혔다면, 가을은 차고 건조한 날씨로 인해 두피와 모발이 손상되기 쉽다. 특히, 가을에는 일조량 감소로 인해 남녀 모두 탈모의 주범이 되는 남성 호르몬 '테스토스테론' 분비가 활발해지기 때문에 탈모 예방을 위해...
  • 남성형 탈모 예방 위한 생활 수칙은

    남성형 탈모 예방 위한 생활 수칙은

    생활 수칙만으로 탈모증을 완벽히 예방하긴 어렵지만 증상이 발현되는 것을 늦추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가장 중요한 것은 두피와 모발을 청결히 유지하는 것이다. 머리는 되도록 저녁에 감는 것이 좋다. 샴푸는 본인의 두피 타입(지성 또는 건성)에 맞춰 선택하고, 샴푸 잔여물이 두피에 남지 않도록 충분히 헹궈 준다. 머리를 감은 뒤 두피까지 말려 건조한 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남성형 탈모 예방 위한 생활 수칙은

    남성형 탈모 예방 위한 생활 수칙은 유료

    생활 수칙만으로 탈모증을 완벽히 예방하긴 어렵지만 증상이 발현되는 것을 늦추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가장 중요한 것은 두피와 모발을 청결히 유지하는 것이다. 머리는 되도록 저녁에 감는 것이 좋다. 샴푸는 본인의 두피 타입(지성 또는 건성)에 맞춰 선택하고, 샴푸 잔여물이 두피에 남지 않도록 충분히 헹궈 준다. 머리를 감은 뒤 두피까지 말려 건조한 상...
  • [브랜드 가치 UP] 화학성분 빼고 천연성분 넣어 탈모 예방

    [브랜드 가치 UP] 화학성분 빼고 천연성분 넣어 탈모 예방 유료

    ━ TS샴푸 탈모방지 샴푸인 TS샴푸(사진)는 2010년 출시 이후 홈쇼핑, 인터넷 쇼핑몰 등을 통해 1000억여원 이상의 판매액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2015년 10월 판매를 시작한 올뉴TS샴푸의 경우 70여 회 연속 매진이라는 신기록을 달성했다. 탈모닷컴 장기영 대표는 그동안 국내 탈모방지 제품의 대부분이 일본 제품과 비슷한 원료를 배합한 화학성...
  • “머리, 세수하듯 자주 감는 게 탈모 예방에 좋습니다”

    “머리, 세수하듯 자주 감는 게 탈모 예방에 좋습니다” 유료

    “머리는 세수하듯 매일 감는 것이 좋습니다. 지성 모발인 경우에는 탈모 예방을 위해 두 번 감는 것도 필요합니다.” 태국 방콕에서 지난달 열린 아시아모발이식학회(AAHRS) 학술대회에서 2대 회장에 선출된 황성주(42·사진) 털털피부과 원장은 29일 “두피를 건강하고 청결하게 유지하는 것이 모발 관리의 핵심”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AAHRS는 모발이식 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