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캔자스시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캔자스시티, 50년 만에 수퍼볼 우승

    캔자스시티, 50년 만에 수퍼볼 우승

    마홈스가 맹활약한 캔자스시티가 50년 만에 수퍼볼 정상을 차지했다. [로이터=연합뉴스] '패스의 마법사' 패트릭 마홈스(25)의 50년 묵은 캔자스시티 치프스의 우승 한을 풀었다. 캔자스시티는 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하드록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풋볼(NFL) 제54회 수퍼볼(챔피언결정전)에서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를 31-20로...
  • '패스 달인' 마홈스, 캔자스시티에 50년 만의 롬바르디 트로피 안길까

    '패스 달인' 마홈스, 캔자스시티에 50년 만의 롬바르디 트로피 안길까

    마홈스는 캔자스시티에 50년 만의 수퍼볼 우승을 안겨줄 스타 쿼터백이다. [AP=연합뉴스] '창'과 '방패'의 대결. 미국프로풋볼(NFL) 챔피언 결정전인 수퍼볼에서 맞붙는 캔자스시티 치프스와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의 관전포인트다. 1970년 이후 무려 50년 만에 수퍼볼 우승에 도전하는 캔자스시티는 공격력이 돋보여 날카로운 창에 비유된다. 마법같은 ...
  • 미 캔자스시티서 슈퍼볼 진출 후 술집서 총격…2명 사망

    캔자스시티서 슈퍼볼 진출 후 술집서 총격…2명 사망

    [앵커] 미국 캔자스시티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나서 2명이 숨지고 10여 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이 지역을 연고로 하는 프로풋볼팀이 슈퍼볼에 진출을 해서 파티가 열렸는데, 이 자리에서 벌어진 일이었습니다. 오선민 기자입니다. [기자] 깜깜한 밤 경찰이 현장을 통제하고 있습니다. 미국 중부 캔자스시티의 한 술집 근처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나 2명이 숨지고 15...
  • 텍사스, 캔자스시티전 16-1 대승…추신수 휴식

    텍사스, 캔자스시티전 16-1 대승…추신수 휴식

    텍사스가 15점 차 대승을 올렸다. 한국인 외야수 추신수(37)는 휴식을 취했다. 텍사스는 17일(한국시간) 카우프먼스타디움에서 열린 캔자스시티와의 원정 경기에서 홈런 5개를 포함해 장단 21안타를 몰아쳐 16-1로 크게 이겼다. 루그네드 오도어가 연타석 2점 홈런을 터트렸고 헌터 펜스, 조이 갤로, 윌리 칼훈도 각각 아치를 그렸다. 대니 산타나와 칼훈...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글로벌선진학교 진우영, 캔자스시티와 계약

    [단독] 글로벌선진학교 진우영, 캔자스시티와 계약 유료

    미국 캔자스시티와 계약하게 된 문경 글로벌선진학교 진우영의 모습. 사진=문경 글로벌선진학교 홈페이지 유망주 진우영(17 · 문경 글로벌선진학교)이 캔자스시티 유니폼을 입는다. 26일 메이저리그에 정통한 관계자에 따르면 진우영은 캔자스시티와 15만 달러(1억6000만원)에 입단 합의를 마쳤다. 캔자스시티가 고교 유망주와 계약하는 건 2009년 신진호(...
  • WS 우승 캔자스시티 “함께하자 이성우”

    WS 우승 캔자스시티 “함께하자 이성우” 유료

    지난 2일 미국 프로야구 캔자스시티(KC) 로열스가 30년 만에 월드시리즈(WS)에서 우승하자 이역만리 한국에서도 열광하는 팬이 있다. 지난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화제가 된 로열스의 '골수팬', 신세계DF(면세사업법인) 이성우(39·사진) 부장이다. 로열스의 우승 직후 트위터를 비롯한 SNS에선 '#BringBackSungW...
  • 대역전극 캔자스시티, 30년 만에 WS 우승

    대역전극 캔자스시티, 30년 만에 WS 우승 유료

    캔자스시티가 1985년 이후 30년 만에 메이저리그 정상에 올랐다. 캔자스시티는 2일(이하 한국 시간)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의 월드시리즈(WS) 5차전에서 7-2로 승리했다. 시리즈 전적 4승 1패로 WS 우승을 확정했다. 메츠는 선두 타자 커티스 그랜더슨의 1점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그랜더슨은 0B2S 불리한 상황에서 가운데 몰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