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치매환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맛있는 도전] 노년기 늘어나는 불면증 환자 … 수면 부족이 치매유발 확률 높여

    [맛있는 도전] 노년기 늘어나는 불면증 환자 … 수면 부족이 치매유발 확률 높여 유료

    수면의 질은 치매의 발병에 영향을 미친다. 감태 추출물을 주원료로 하는 '일양꿀잠365'는 질 좋은 숙면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사진 아임스톡에스]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조사에 따르면, 2017년 '불면증' 환자는 2013년 대비 48.3% 증가했다. 특히 60대 환자가 가장 많았으며, 2013년 대비 증가율이 높은 연령대는 80세 이상이었다. 노...
  • [leisure&] 늘어나는 불면증 환자, 수면장애 지속땐 알츠하이머성 치매 발병에 영향

    [leisure&] 늘어나는 불면증 환자, 수면장애 지속땐 알츠하이머성 치매 발병에 영향 유료

    ━ 일양약품㈜ 일양약품에서 출시한 '일양꿀잠365'는 숙면 및 스트레스로 인한 긴장의 완화와 피로의 해소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사진 일양약품] 사람은 인생의 3분의 1가량을 잠을 자며 보낸다. 잠자는 동안 뇌와 육체의 피로를 풀고 원기를 회복한다. 잘 자지 못하면 육체적·정신적 피로가 누적돼 일상생활과 건강에 악영향을 끼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
  • [건강레이더] 보건소 치매안심센터서 치매 환자 장기 요양 인정 신청 가능 유료

    보건복지부는 시·군·구 보건소에 설치된 치매안심센터가 치매 환자의 장기 요양 인정 신청을 대리할 수 있게 됐다고 29일 밝혔다. 치매나 뇌혈관성 질환 등으로 혼자 일상생활을 수행하기 어려운 사람은 장기 요양 보험 제도를 통해 신체·가사 활동 지원, 간병 등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장기 요양 인정 신청을 해야 하고, 판정 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