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총선 코앞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재의 퍼스펙티브] 로또 아파트 주범, 청약제 폐지하자

    [이정재의 퍼스펙티브] 로또 아파트 주범, 청약제 폐지하자 유료

    ... 이런 청약 광풍은 지역 부동산값을 끌어올려 '풍선 효과'를 만들어 낸다. 강남을 누르니 지방이 뛴다. 놔두면 정부 정책이 무력화하고, 때려잡으려니 제2, 제3 풍선효과가 불 보듯 하다. 총선코앞이라 정치적 부담도 크다. 2년간 10번 청약에 떨어졌다는 한모 씨(40)는 “11번째를 준비 중”이라며 “가능성은 제로지만, 그래도 될 때까지 청약해볼 것”이라고 했다. 정부는 전쟁을 ...
  • [사설] '고용 연장'에 앞서 충분한 사회적 합의가 먼저다 유료

    문재인 대통령이 “고용 연장도 이제 본격적으로 검토를 시작할 때가 됐다”고 밝히면서 '정년 연장' 이슈가 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 이 발언의 시기는 적절치 않다. 마침 총선코앞에 두고 있어서다. 보수 성향 고연령층의 표심을 겨냥한 발언이라는 의심을 사기에 충분하다. 하지만 정년 연장이 터부시될 이유도 없다. 한국은 세계에서 고령화가 가장 빠르고, 생산가능인구가 ...
  • [노트북을 열며] 시장부터 살리자

    [노트북을 열며] 시장부터 살리자 유료

    ... 우왕좌왕해선 올해 좋은 경제 성적표를 받을 수 없다. 정부는 지금 추경안 편성 카드를 놓고 눈치를 보고 있다. 500조원이 넘는 올해 슈퍼예산안의 잉크도 마르지 않은 게 사실이다. 또 총선코앞에 두고 돈을 푸는 게 바람직한 것도 아니다. 기본적으로 세금에서 끌어오는 추경 자체가 바람직하지도 않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치명성과는 달리 그 전파의 공포감은 매우 심각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