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참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진국 칼럼] 자정 능력 잃은 기득권은 무너진다

    [김진국 칼럼] 자정 능력 잃은 기득권은 무너진다 유료

    ... 가까운 아픔이다. 되돌아보면 일제 식민지가 그렇고, 6·25가 또 큰 비극이다. 더 가까이는 광주민주화운동이 있다. 국민을 지켜야 할 국군이 시민을 향해 발포했다. 그때 광주에서 벌어진 참혹함을 총격이라는 한 마디로는 담을 수가 없다. 평화적 시위가 좌절됐고, 젊은이들은 절망했다. 대학생들의 분신이 이어졌다. '주사파'라는 극단적인 저항이 대학가를 휩쓸었다. 그들이 경험했던 ...
  • 미·영 전사자 포피 추모…우린 '현충일 아이콘' 왜 없나

    미·영 전사자 포피 추모…우린 '현충일 아이콘' 왜 없나 유료

    ... 불가능하다고 했을 것이다.” 디지털 포피배지. 제1차 세계대전이 한창이던 1915년 유럽의 격전지 벨기에 플랑드르에 군의관으로 참전했던 캐나다인 존 매크레가 8만7000명이 전사했던 당시의 참혹했던 전투를 회고하며 한 말이다. 그는 친구가 전사했던 플랑드르 들판에 핀 꽃을 주제로 '프랑드르 들판에서(In Flanders Fields)'라는 추모 시를 썼다. 이 시에 등장하는 꽃이 바로 ...
  • '기억 착오'는 무의식적 자기방어…유리한 내용만 기억

    '기억 착오'는 무의식적 자기방어…유리한 내용만 기억 유료

    ... 희망의 메시지였다. “…92년 6월 25일 신고할 적에…(중략)…29일에 모임이 있다고 해서 갔다…(중략)…한국 나이 16세, 만 나이로는 14살 때 밤중에 끌려가…” 이 할머니는 생생한 육성으로 참혹했던 위안부 생활,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와 정의기억연대의 문제점 등을 논리정연하게 조목조목 나열했고 특정 일자도 명확하게 적시했다. '92세 노인은 기억이 흐릿하고 판단력이 부족할 것'이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