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차기 대선주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view] 1번지 자청한 이낙연 vs 빅텐트 만드는 황교안…최후 승자는

    [view] 1번지 자청한 이낙연 vs 빅텐트 만드는 황교안…최후 승자는 유료

    ... 이낙연의 종로 배치, 김두관의 PK 재배치, 임종석 호출에서 보듯 여당 전략의 기본 틀은 ①차기 대선주자를 총동원해서 ②이들을 야권 거물 후보가 나서는 격전지에 보내고 ③차기주자들은 각 권역에서 ... 차기주자들도 총동원해 격전지를 만들어 나가려 한다는 점이 당시보다 더 나아간 부분이다. 강력한 차기주자의 존재와 부재는 총선 결과로 직결된다. 야당이 이긴 2000년 총선 때도 당시 한나라당엔 대선 ...
  • 이낙연 종로 출마…민주당 선대위 이해찬과 투톱으로 유료

    ... 인터뷰에서 “총선에서 당을 운영하는 전략적 파트가 있고, 현장 중심으로 움직이는 유세 지원 파트가 있다”며 “이 전 총리는 대선 후보로서의 위상이 높기 때문에 현장 중심으로 움직이는 역할을 많이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 입장에선 차기대선주자 지지율 1위의 활용법을 '서울 종로 출마+선대위원장'으로 확정한 셈이다. 하지만 이 전 총리가 전국 각지에 유세 ...
  • [단독] 황교안 "통합신당 만들어지면 내 당대표 자리도 변화"

    [단독] 황교안 "통합신당 만들어지면 내 당대표 자리도 변화" 유료

    ... 거지 해체가 아니다. 각 정당이 각자의 좋은 자원을 모아서 힘을 합치는 게 정권 심판의 가능성을 높이는 것이다.” -차기 대선에 도전할 생각인가. “내가 필요하다면 할 것이다. 자리를 얻기 위해서가 아니라 나라를 살리기 위해서다.” -대선 주자로서 지지율이 정체다. “유권자들이 중간에 입장을 바꾸는 게 쉽지 않다고 생각한다. 총선 결과가 나오면 그때는 (지지 ...